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0.3℃
  • 구름조금강릉 -0.8℃
  • 구름많음서울 3.7℃
  • 흐림대전 2.7℃
  • 맑음대구 -2.2℃
  • 맑음울산 -0.7℃
  • 맑음광주 2.2℃
  • 맑음부산 3.1℃
  • 구름많음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7.6℃
  • 구름많음강화 1.1℃
  • 흐림보은 2.0℃
  • 맑음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0.7℃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CEO 클로즈업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푸드+

더보기

연매출 1260억원 롯데칠성 밀키스, 다른 이름 될 뻔 했다고?

[FETV=박지수 기자] 롯데칠성음료는 자사 탄산음료 '밀키스'가 지난해 단일 브랜드로 연매출 1260억원을 올렸다고 27일 밝혔다 밀키스는 부드러운 우유 풍미에 탄산이 어우러진 음료로 1989년 출시 이후 34년 만에 연매출 1000억원 브랜드로 도약했다. 지난해에는 제로칼로리 '밀키스 제로' 출시와 글로벌 수출 확대를 통해 국내 약 810억원, 해외 약 45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롯데칠성음료는 올해 신제품 '밀키스 제로 딸기&바나나'를 선보였고, 해외에는 오리지널, 제로 뿐만 아니라 딸기, 복숭아, 바나나, 포도 등 총 9가지 제품을 앞세워 해외 소비자의 다양한 입맛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밀키스 브랜드명은 현재 유성탄산음료를 대표하는 보통명사처럼 쓰이고 있지만 출시 당시 다른 이름에 밀려 빛을 보지 못할 뻔한 에피소드도 있었다. 롯데칠성음료에 따르면 1988년 하반기 달콤하고 부드러운 유성탄산음료 신제품에 적합한 제품명에 대한 의견을 모았고 사내 공모를 통해 300건이 넘은 아이디어가 쏟아졌다. 밀키스 외에도 하얀사, 우유랑, 밀크터치, 밀키, 밀라인, 앙상블, 파트너, 윙크, 크림소다 등 다양한 이름이 제안되었고 이 중 밀크터치, 밀키스가 최종

롯데칠성음료, 일러스트 작가 ‘규하나’와 ‘트레비’ 협업제품 한정 출시

[FETV=박지수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일러스트 작가 ‘규하나’와 손잡고 봄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탄산수 ‘트레비’를 한정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한정판 제품은 남녀 주인공의 사랑이 이루어지는 과정을 레몬, 자몽, 라임, 플레인 각 제품 라벨에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트레비 레몬에는 남녀 주인공의 첫 만남, 트레비 자몽은 벚꽃 아래 데이트하는 장면, 트레비 라임은 꽃다발과 함께 청혼하는 모습, 트레비 플레인은 가족을 이루어 행복한 순간을 표현했다. 이번 한정판 제품은 기존과 동일한 300㎖, 350㎖, 500㎖ 용량으로 출시된다. 전국 대형마트, 편의점, 롯데칠성음료 공식 직영몰 ‘칠성몰’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 4월까지 만날 수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봄 한정판 패키지를 통해 트레비를 음용하는 소비자에게 설레는 봄 분위기와 감성이 전달되길 바란다”며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패키지 출시 및 마케팅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현정의 P+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