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23.1℃
  • 흐림강릉 25.2℃
  • 서울 23.9℃
  • 대전 26.2℃
  • 대구 28.1℃
  • 울산 27.2℃
  • 흐림광주 27.9℃
  • 부산 26.2℃
  • 흐림고창 27.9℃
  • 구름많음제주 33.6℃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5.9℃
  • 흐림금산 28.8℃
  • 흐림강진군 28.6℃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제 26.9℃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EO 클로즈업

더보기

데스크칼럼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푸드+

더보기

롯데칠성음료, 美 소주 수출액 3년간 연평균 46%↑

[FETV=박지수 기자] 롯데칠성음료는 소주가 미국에서 독자적인 주류 카테고리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본격적으로 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18일 밝혔다. 롯데칠성음료의 미국 소주 수출액은 2021년부터 지난해까지 연평균 46% 신장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일반 소주뿐만 아니라 과일 리큐르도 같은 기간 미국에서 연평균 45%의 신장률을 보였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해 12월 미국 주류회사 'E&J 갤로(E&J GALLO)'와 글로벌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하고 올해 1월부터 미국 소주 시장 진출을 강화하고 있다. E&J 갤로는 세계 최대 규모 주류 회사다. 롯데칠성음료는 우수한 제품력과 E&J 갤로 유통망을 활용해 올해 미국 전역 주류 전문 판매점 약 1만곳에 ‘처음처럼 순하리’ 등 소주를 입점시키며 판매 채널을 대폭 확대했다. 현지 소비자가 많이 찾는 코스트코 등 대형 유통 채널에도 입점을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다. 이에 롯데칠성음료 미국 내 올해 상반기 소주 수출액은 전년대비 40% 이상 증가했다. 미국 현지인들을 공략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하고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4월부터 축구 팬들을 대상으로

국순당 쌀막걸리, 1년 동안 1200만병 판매 돌파

[FETV=박지수 기자] 국순당은 ‘국순당 쌀막걸리’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7월부터 올해 6월 말까지 1년 동안 판매량이 1200만 병 넘게 판매됐다고 18일 밝혔다. 살균막걸리인 국순당 쌀막걸리 월평균 판매량이 100만 병을 넘어선 것이 이번이 처음이다. 이 실적은 직전 동기 대비 32.5%가 늘어난 실적이다. 국순당은 국순당 쌀막걸리 인기 이유를 2021년 진행한 새단장을 꼽는다. 제품 제법을 개선해 세 번의 발효 과정을 거쳐 막걸리의 부드러운 풍미를 더욱 강화하는 등 맛과 품질을 높였다. 환경을 고려한 투명 페트병으로 바꾸고 분리배출이 용이하게 라벨에 절취선을 적용했다. 페트병 전체를 감싸는 라벨을 적용해 빛에 의해 품질이 저하되는 것을 방지했다. 캔제품과 페트병 제품을 함께 판매해 소비자 선택의 폭이 다양한 것도 도움이 됐다. 여기에 국순당 쌀막걸리를 기반으로 출시된 플레이버 막걸리와 인기 브랜드와 협업한 협업 제품 인기도 국순당 쌀막걸리의 판매량 증가에 도움이 됐다. 국순당 쌀막걸리는 바나나 및 단팥 등과 접목해 ‘국순당 쌀 바나나’ ‘국순당 쌀 단팥’ 등 플레이버 막걸리로도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이외에도 인기 브랜드와 협업한 ‘국순당 바


김형기의 고령화 이야기


임현정의 P+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