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흐림동두천 10.2℃
  • 흐림강릉 11.2℃
  • 흐림서울 8.5℃
  • 흐림대전 8.7℃
  • 구름많음대구 8.5℃
  • 흐림울산 11.1℃
  • 광주 8.1℃
  • 흐림부산 12.1℃
  • 흐림고창 9.1℃
  • 제주 11.5℃
  • 흐림강화 9.1℃
  • 흐림보은 6.6℃
  • 흐림금산 7.8℃
  • 흐림강진군 8.9℃
  • 흐림경주시 9.9℃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유통


롯데·신라면세점, 인천공항 떠난다

 

[FETV=김현호 기자] 인천공항 면세점의 ‘새 주인’ 찾기가 난항을 겪고 있는 가운데 다음 달에는 입점하고 있던 업계의 계약까지 만료돼 빈 점포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24일 면세업계에 따르면 인천공항 제1터미널에서 운영하던 롯데와 신라면세점은 2월 말 운영이 중단된다. 이들은 인천공항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새 사업자를 찾지 못하자 6개월 간 영업을 연장했다. 하지만 관세법상 재연장이 불가능해 철수가 확정됐다.

 

롯데면세점은 DF3구역에서 주류와 담배를 판매하고 있고 신라면세점은 DF2(화장품·향수), DF4(술·담배), DF6(패션·잡화) 구역을 담당하고 있다. 이들 면세점이 1터미널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30% 정도다. 롯데와 신라면세점이 운영하던 구역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새 사업자 찾기가 어려워 공실로 남아있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