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24.7℃
  • 맑음서울 20.6℃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9.6℃
  • 박무울산 17.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20.1℃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9.5℃
  • 맑음강화 18.1℃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6.3℃
  • 맑음경주시 17.4℃
  • 맑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화학·에너지


한수원 김기영 안전처장, 세계원자력사업협회 도쿄센터 사무총장 연임

[FETV=박제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은 김기영 안전처장이 24일 열린 세계원자력사업자협회(WANO) 도쿄센터 정기총회에서 회원사 만장일치로 사무총장 연임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새 임기는 오는 2026년 5월까지다. 김 사무총장은 지난 2023년 1월 WANO 도쿄센터 사무총장으로 취임한 이후 회원사를 직접 방문해 현장을 살폈다. 한수원에 따르면 현장 문제의 해결책을 제시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으로 리더십을 인정받았다.

 

WANO는 지난 1986년 체르노빌 원전 사고 이후 전 세계 36개국 123개 원전 운영사가 원전 운영 관련 정보를 교류,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1989년에 설립된 협의체다. 미국 애틀랜타, 프랑스 파리, 러시아 모스크바, 일본 도쿄 등 4곳에 지역센터를 두고 있다.

도쿄센터는 아시아 18개 회원사의 114개 원전에 대한 안전 점검을 총괄하고 있다. 도쿄센터 사무총장은 아시아 18개 회원사의 최고경영자(CEO)로 구성된 이사회와 총회에서 선발된다.

김 사무총장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원전이 운영될 아시아 지역의 원전 안전을 총괄하는 중책을 맡아 책임이 무겁다"며 "아시아뿐 아니라 전 세계 원전의 안전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