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8℃
  • 구름많음강릉 31.4℃
  • 구름많음서울 32.0℃
  • 구름많음대전 32.9℃
  • 구름많음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29.3℃
  • 구름많음광주 28.9℃
  • 구름조금부산 27.8℃
  • 구름조금고창 26.3℃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8.9℃
  • 구름많음보은 31.3℃
  • 구름조금금산 31.3℃
  • 흐림강진군 28.1℃
  • 구름조금경주시 30.4℃
  • 구름많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유통


"로봇이 편의점 상품 배달" GS25, 로봇 배송 서비스 확대

 

[FETV=권지현 기자] GS리테일의 편의점 GS25는 스마트폰으로 주문받은 상품을 인공지능(AI)이 탑재된 로봇이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확대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편의점은 지난해 말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 점포에서 처음 실내 로봇 배달 서비스를 선보인 후 지난달 역삼동 GS타워에 위치한 점포로 서비스를 확대했다. GS25는 올해 고층 오피스 빌딩, 병원, 오피스텔 내 GS25 점포로 실내 로봇 배달 서비스를 늘릴 계획이다.

 

GS타워 점포의 경우 지난달 4일부터 이달 12일까지 로봇이 수행한 실내 배달 건수가 하루 평균 22건에 달했다. 운영 기간 동안엔 누적 880건을 기록했고, 배달 서비스 매출은 전월 대비 50.1% 신장했다. 로봇 배달 서비스의 이용은 오전 10~11시, 오후 3시~4시에 몰렸다. 오전 시간에는 도시락·빵·샐러드 등 식사대용 먹거리 주문이, 오후 시간에는 커피·스낵·젤리 등 간식류의 주문이 많았다.

 

로봇 배달 서비스는 카카오톡 주문하기를 통해 고객이 GS25 상품을 주문하면, 점포 근무자가 로봇에 상품을 담고 고객 연락처와 목적지를 입력한다. 로봇은 자율주행으로 배달을 시작하고 무선으로 엘리베이터를 호출해 스스로 탑승한 후 목적지까지 이동한다. 목적지에 도착한 로봇은 고객 휴대폰으로 전화를 걸어 상품 도착을 안내하고, 상품 수령 시 필요한 비밀번호를 문자로 발송한다. 고객은 로봇 모니터에 비밀번호를 입력한 후 상품을 최종 수령한다.

 

1회 최대 15kg 중량의 상품까지 멀티(3곳) 배달이 가능하며, GS25 점포에서 GS타워 내 가장 먼 배달 목적지(24층)까지 이동 소요 시간은 10분 내외다. 최소 주문 금액은 6000원이며 배달료는 없다.

 

GS25 관계자는 “고객이 주문한 상품을 로봇이 무료로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도입하자 이용 고객이 급증하고 있다”며 “편의점 로봇 배달 서비스를 확대해 신개념 쇼핑 환경을 고객께 제공할 방침”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