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흐림동두천 21.1℃
  • 구름많음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0.7℃
  • 흐림울산 19.2℃
  • 구름많음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1.1℃
  • 구름많음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4.2℃
  • 흐림강화 21.6℃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4.4℃
  • 구름많음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공기업


LH, 직원 부동산 투기 방지 위한 ‘준법감시위원회’ 출범

임직원의 부동산 투기행위에 대한 조사 및 심의기구 신설
조직 운영의 객관성 확보를 위해 위원회 과반수를 외부 전문가로 위촉
국민 신뢰 회복을 위해 임직원 부동산 투기행위를 발본색원하여 엄중 조치

 

[FETV=정경철 기자] LH는 임직원의 부동산 투기 방지를 위해 ‘준법감시위원회’를 출범하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준법감시위원회’는 임직원의 토지거래, 투기행위에 대한 외부 감시를 강화하고, 임직원 불법행위 조사 및 처리 과정에 대한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신설됐다.


준법위원회는 내·외부 위원 총 9인으로, 위원들의 적극적인 의견 제시와 합리적 판단을 위해 위원회의 과반 이상을 한국투명성기구, 한국부패학회, 대한변호사협회 등 시민사회와 학계의 추천을 받아 부동산 및 공직자 윤리 분야의 외부 전문가로 구성했다.


위원회는 앞으로 국민 눈높이에서 ▲임직원 부동산 거래행위 적정성 ▲임직원 가족의 사업시행자 시혜적 보상(대토보상, 협의양도인택지, 생활대책) 제외 여부 ▲임직원 투기행위에 대한 징계 수위 등을 판단·결정한다.


또한, 개발사업 정보를 이용한 투기를 차단하기 위해 사업지구 지정 제안 前 임직원 토지 보유 현황을 조사하고, 투기 정황이 발견되면 준법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지정 제안 여부를 결정한다.


아울러, 준법감시위원회는 국민의 시각에서 임직원의 부동산 투기행위를 조사·판단하고, 투기 방지 대책에 대해서도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계획이다.


위촉식 후 열린 1차 회의에서 위원들은 LH 재발방지대책 추진 현황, 임직원 부동산 투기행위 조사·처리 진행상황과 향후계획을 주제로 자유 토의를 진행했다.


이와 함께 LH는 재발방지대책으로 지난 10일부터 임직원이 부동산을 취득할 시 사전에 신고하도록 「부동산 등록·신고 시스템」을 구축해 투기목적의 부동산 취득을 제한하고 있다. 


LH 김현준 사장은 “부동산투기 등 부정부패를 발본색원(拔本塞源)해 엄중히 조치하고, 새롭게 도입된 부동산 등록, 부동산 취득 제한 및 거래조사 등을 철저히 시행해 LH가 국민에게 사랑과 신뢰를 받는 깨끗하고 당당한 조직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학 위원장은 “국민의 눈높이에서 LH의 부동산 투기근절과 재발방지를 위한 내부통제 장치가 실효성 있게 작동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