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0 (목)

  • 흐림동두천 27.9℃
  • 흐림강릉 20.7℃
  • 구름많음서울 27.9℃
  • 구름많음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5.7℃
  • 흐림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5.7℃
  • 흐림고창 25.6℃
  • 흐림제주 27.1℃
  • 구름많음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6.2℃
  • 구름많음금산 27.5℃
  • 흐림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유통


쿠팡, 상장 후 첫 실적 '역대 최대'...1분기 4.7조원

주식 보상비용 등으로 적자 180% 커져
영업손실 3300억원...활성고객 1603만명

 

[FETV=김윤섭 기자] 쿠팡이 역대 최대의 1분기 매출을 올리며 '성장'을 계속했지만 적자 규모도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월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한 쿠팡은 13일 오전(한국시간) 1분기 매출이 42억686만달러(약 4조7348억원)로 지난해 동기보다 74%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1분기 기준으로 역대 가장 큰 규모다.

 

영업손실은 전년 동기 대비 180% 증가한 2억 9503만 달러(약 3321억 원)으로 집계됐다.

적자 폭이 커진 이유는 신규 물류 센터 설립 등 새로운 제품 확장을 위한 투자 비용이 커지고, 1분기 운영 및 관리 비용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일회성 주식보장 비용으로만 8700만 달러(약 979억 원)가 지출됐고, 부분적으로 기업공개(IPO)와 관련된 주식 보상 등으로도 6600만 달러(약 743억 원)가 집행됐다.

아울러 쿠팡에서 한 번이라도 제품을 구매한 적이 있는 활성 고객(active customer) 수는 1603만 7000명으로 전년 동기보다 21% 증가했다. 활성 고객 1인당 순매출도 262달러(한화 29만 4900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4% 증가했다.

한편, 쿠팡의 주가는 약세를 보이며 전날보다 2.54%(0.92달러) 떨어진 주당 35.3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쿠팡은 1분기 실적을 장 마감 후 발표했다. 지난 3월 11일 상장한 쿠팡은 첫날 공모가(35달러) 대비 84% 급등한 63.50달러로 거래를 시작해 한 때 69달러까지 치솟았으나, 물량이 출회되며 주가는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