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18.4℃
  • 천둥번개서울 17.7℃
  • 대전 19.1℃
  • 흐림대구 19.0℃
  • 흐림울산 19.1℃
  • 흐림광주 19.7℃
  • 부산 18.8℃
  • 흐림고창 20.2℃
  • 흐림제주 21.9℃
  • 흐림강화 17.3℃
  • 맑음보은 18.7℃
  • 흐림금산 18.8℃
  • 흐림강진군 20.4℃
  • 구름조금경주시 18.6℃
  • 구름조금거제 20.3℃
기상청 제공

화학·에너지


LG화학, 배터리 양극재 공장 ‘합작 투자’ 전환…中업체 유력시

 

[FETV=김창수 기자] LG화학이 중국 업체와 함께 경북 구미시에 배터리 양극재 공장을 건설하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LG화학은 구미국가산업단지 내 배터리 양극재 공장 설립을 앞두고 중국 배터리 관련 업체와 합작 투자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이와 관련 LG화학 관계자는 “양극재 핵심 원재료 확보 등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다방면으로 검토하고 있다”며 “아직 확정된 사항은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해 7월 LG화학은 지역 상생형 사업 모델인 ‘구미형 일자리’ 투자 사업에 참여해 양극재 공장을 짓기로 했다. 2024년까지 약 5000억원을 들여 연간 양극재 6만톤을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380㎞ 이상 주행할 수 있는 전기차 약 50만대에 들어갈 배터리를 제조할 수 있는 양이다.

 

배터리 재료비의 약 40%를 차지하는 양극재는 음극재·전해액·분리막과 함께 배터리의 핵심 원재료로 꼽히며, 기술 장벽이 높은 고부가 산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