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4.6℃
  • 흐림서울 22.8℃
  • 흐림대전 23.3℃
  • 흐림대구 26.9℃
  • 흐림울산 26.5℃
  • 흐림광주 24.9℃
  • 흐림부산 25.3℃
  • 흐림고창 25.0℃
  • 구름많음제주 27.9℃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1.9℃
  • 구름많음금산 24.1℃
  • 흐림강진군 25.8℃
  • 흐림경주시 22.7℃
  • 흐림거제 26.1℃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국토부, "15억 초과 아파트, 하락세"

14일 홈페이지에 '12.16 대책 이후' 글 올려

 

[FETV=김현호 기자] 국토교통부가 지난해 발표한 12·16 부동산 대책 이후 15억원 초과 고가주택의 집값이 하락세로 전환되고 있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14일 홈페이지에 '12·16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 한 달, 주택시장에 대한 궁금증'이라는 글을 올리며 이 같이 전했다.

 

국토부에 따르면 15억 초과 아파트의 가격 변동률은 지난해 12월 셋째주 0.40%에서 12월 넷째주 0.60%로 소폭 올랐다. 하지만 12월 다섯째주는 -0.08%를 기록하며 하락세로 전환됐다. 같은 기간 서울 주택 가격 변동률은 0.10%에서 0.20%로 올랐다가 0.08%로 내렸다. 강남4구는 0.14%에서 0.33%로 상승했지만 0.07%로 낮아지는 등 상승세가 꺾였다.

 

국토부 관계자는 전셋값 상승 문제에 대해서는 “최근 전세가 상승은 서울 일부 지역을 중심으로 나타난 것으로 신학기 수요에 따른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상반기 서울 아파트 입주 예정 물량이 2만2000채 수준으로 충분해 전세가 급등 가능성은 낮은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부동산 시장이 불안할 조짐이 보이면 추가 대책도 예고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최근 일부 지역에서 단기간에 과도하게 상승한 집값은 실수요자의 부담이 되므로 상당 수준 하락할 필요가 있다"며 "시장안정을 위해 필요하다면 세제, 대출규제 및 주택거래와 공급 전반에 걸친 강력한 대책을 주저 없이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