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24.7℃
  • 서울 25.5℃
  • 흐림대전 26.8℃
  • 흐림대구 27.0℃
  • 구름많음울산 25.4℃
  • 흐림광주 26.4℃
  • 흐림부산 25.1℃
  • 흐림고창 27.6℃
  • 흐림제주 28.1℃
  • 흐림강화 23.7℃
  • 흐림보은 25.2℃
  • 흐림금산 26.6℃
  • 흐림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유통


사조그룹, 식자재 유통 ‘푸디스트’ 인수

사조그룹, 식자재·위탁급식 업체 푸디스트 2520억원에 전격 인수

[FETV=박지수 기자] 사조그룹이 연 매출 1조원 규모 식자재·위탁급식 업체인 푸디스트를 인수했다. 지난 2월 미국계 전분당업체 사조CPK(인그리디언코리아)를 인수한 데 이어 이번 푸디스트 인수까지 성사될 경우 사조그룹은 CJ, 동원그룹에 이어 식품업계 3위 자리에 올라설 전망이다.

24일 사조그룹은 국내 사모펀드 VIG파트너스가 보유한 푸디스트 지분 전량(99.86%)을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수대금은 2520억원이다.

사조그룹이 푸디스트 인수를 결정한 것은 식자재 유통과 푸드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서다. 푸디스트는 식사업자 대상 온라인 식자재 자사몰 ‘e왕마트’와 오프라인 매장 ‘식자재왕마트’를 운영하며 온오프라인 연계 채널을 확보했다. 또 푸디스트의 물류 커버리지 덕분에 수도권은 새벽 배송(굿모닝 배송), 전국권은 일일배송이 가능하다. 지난해 매출 1조 291억 원, 영업이익 75억 원을 기록했다.

사조그룹은 이번 푸디스트 인수로 기존 농산(밀, 콩, 옥수수 등)과 수산(참치, 명태, 오징어 등), 축산(돼지, 닭, 오리), 식품 제조에 이어 식자재·급식까지 아우르는 식품 산업 전반의 ‘밸류체인(가치사슬)’을 완성하게 됐다.

아울러 푸디스트가 보유한 전국 6개 권역 물류센터 및 13개의 도매 마트인 ‘식자재왕마트’, 자체제작(PB)상품, 온라인 식자재플랫폼을 통해 기존 식품 제조 사업과의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했다.

 

푸디스트 인수는 사조그룹 식품부문을 총괄하고 있는 주지홍 총괄부회장이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진우 사조그룹 회장 장남인 주 부회장은 연세대 사회학과 졸업 후 미국 미시간대에서 경영학석사(MBA)를 받았다. 이후 컨설팅업체 등에 근무하다 2011년 사조해표 기획실장으로 입사해 2015년부터 그룹 식품총괄 본부장을 맡으며 경영 전면에 나섰다.

주 부회장은 “푸디스트 인수를 통해 그룹 시너지와 글로벌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올해 그룹 매출 6조원 달성, 향후 5년 내 10조원 외형을 갖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푸디스트는 지난 2020년 한화호텔앤드리조트에서 분사한 뒤 2020년 VIG파트너스가 1000억원에 인수하며 독립했다. 이후 VIG는 윈플러스(식자재왕마트)와 푸디스트를 합병해 사조그룹에 매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