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맑음동두천 3.1℃
  • 구름조금강릉 5.5℃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4.7℃
  • 맑음대구 7.9℃
  • 구름조금울산 8.0℃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9.9℃
  • 맑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6.6℃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5.3℃
  • 구름조금경주시 8.2℃
  • 구름조금거제 6.1℃
기상청 제공


유통


“여가까지 영토 확장”…여기어때, ‘공간대여’ 플랫폼 출격

 

[FETV=김수식 기자] 여기어때가 ‘여행에서 여가까지’ 본격적인 영토 확장에 나섰다.

 

여기어때는 14일 공간대여 서비스의 사전 이벤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공간대여는 소규모 모임, 개인 창작과 연습 등 다양한 목적에 맞춰 공간을 예약하는 플랫폼 서비스다. 전국 ▲파티룸 ▲연습실 ▲녹음실 ▲촬영 스튜디오 ▲운동 시설 ▲공연/전시 공간 ▲공방 ▲공유 주방 등과 제휴를 맺고 예약 서비스를 제공한다.

 

공간대여 사업은 공간 정보를 한 데 모아 방문 예약을 받는 ‘공간 유통업’이다. 앱 사용자는 필요한 공간 조건을 검색해 쉽게 대관하고, 공급자는 효율 높은 상품 판매 채널을 이용한다는 장점에 시장 성장세가 가파르다.

 

한 포털 사이트에 따르면, 공간대여 대표 상품인 파티룸의 지난해 하반기 검색량이 상반기보다 57% 급증했다. 코로나19로 소규모 실내 활동 중심의 여가 활동이 주목 받고 있어 시장 규모는 장기간 우상향 할 전망이다.

 

이는 여행 업계의 선두주자로 자리잡은 여기어때가 공간대여 사업에 관심 갖는 이유다. 2014년 숙박 플랫폼으로 출발한 여기어때는 액티비티와 모바일티켓, 교통과 맛집을 아우르는 여행 플랫폼으로 입지를 다졌다. 여기에 공간대여 서비스를 추가하며 여가 부문에서 첫발을 내딛었다는 의미가 크다. 여행 부문에서의 성공을 발판으로 여가 시장에 진출해 ‘슈퍼앱’으로서의 영향력을 강화한다는 목표다.

 

정명훈 여기어때 대표는 “공간을 소유하기보다 공유 공간을 빌려 다양한 경험을 추구하는 소비 형태가 자리 잡고 있다”며 “많은 여기어때 고객이 공간대여 서비스를 통해 색다르면서 창조적이고, 즐거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