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맑음동두천 4.6℃
  • 맑음강릉 10.8℃
  • 구름조금서울 8.0℃
  • 구름많음대전 7.4℃
  • 구름많음대구 10.4℃
  • 흐림울산 11.2℃
  • 구름많음광주 9.9℃
  • 부산 12.1℃
  • 구름많음고창 8.9℃
  • 구름많음제주 15.5℃
  • 구름많음강화 7.1℃
  • 구름조금보은 2.3℃
  • 구름조금금산 4.4℃
  • 구름많음강진군 11.7℃
  • 구름많음경주시 9.8℃
  • 흐림거제 12.5℃
기상청 제공

유통


올 추석 차례상 비용 29.8만원...전통시장, 마트보다 약 8만원 저렴

aT, 17전통시장·27개 대형마트 28개 품목 조사
전통시장 25.4만원·대형마트 34.1만원
쌀·축산물 가격 오르고, 과일·채소 내려

 

[FETV=김윤섭 기자] 올해 추석 차례상 비용이 30만원에 조금 못 미칠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15일 “올해 추석 차례상 차림비용이 평균 29만 7804원으로 지난해(29만 3365원)와 유사한 수준과 유사한 수준”이라고 밝혔다. 전통시장이 25만 4296원, 대형유통업체가 34만 1312원으로 전통시장이 대형유통업체에 비해 약 8만 7000원 가량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aT는 지난해에 비해 10일 정도 빠른 추석을 일주일 앞둔 14일 전국 17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를 대상으로 추석 성수품 28개 품목에 대해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결과 전통시장은 평균 25만4296원, 대형유통업체는 평균 34만1312원으로 전통시장이 대형유통업체에 비해 8만7000원가량 저렴했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전통시장은 전년 대비 4.1% 상승했으나, 대형유통업체는 정부의 성수품 수급안정 대책에 따른 공급 확대와 할인행사 등으로 0.3% 하락했다.

 

정부의 수급안정대책이 시작된 8월 30일과 비교하면 8개 관리 품목이 평균 1.6% 하락했다.

이는 정부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주요 성수품의 공급량을 평시 대비 1.5배, 전년 추석 대비 1.4배 확대 공급하는 한편, 추석 성수품 농축수산물 할인대전(9.1~22)을 열어 주요 농축수산물 22개 품목에 20% 할인을 지원하는 등 정책효과 영향에 따른 것라고 aT는 설명했다.

품목별로는 지난해 작황이 부진했던 쌀, 참깨 등의 식량작물과 코로나19 확산으로 가정수요가 증가한 축산물은 가격이 상승했다. 쌀 가격(2kg)은 전통시장과 대형마트에서 각각 6124원, 5234원으로, 전년대비 11.7%, 1.3% 올랐다. 소고기(양지 300g)의 경우 전통시장과 대형마트에서 각각 1만 3858원, 2만 4522원으로 전년대비 5.3%, 5.4% 상승했다.

 

햇과일 출하가 활발한 사과와 배, 특히 짧은 장마로 생산량이 증가한 배추와 무는 가격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김권형 aT 수급관리처장은 "추석을 일주일 앞두고 성수품 물가는 안정세에 접어들었다"며 “국민 모두가 평안한 한가위를 맞을 수 있도록 정부와 협심해 추석 성수기 마지막까지 안정적인 수급관리와 물가안정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aT가 발표한 성수품 구입 비용의 상세정보는 농산물유통정보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고, 직거래장터 등 오프라인 장터 정보는 바로정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