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8 (화)

  • 흐림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2.7℃
  • 흐림서울 25.6℃
  • 구름조금대전 28.3℃
  • 구름조금대구 26.3℃
  • 구름조금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8.6℃
  • 맑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6.4℃
  • 흐림강화 21.5℃
  • 맑음보은 24.8℃
  • 구름조금금산 26.5℃
  • 구름많음강진군 25.0℃
  • 맑음경주시 24.9℃
  • 구름많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통신


SKT, 자사주 869만주 소각 완료 “시가총액 10% 증가”

기존 주주 지분율 모두 상승
증권사 목표주가 41만원 이상으로 상향 조정
올해 인적분할 완료 계획…주주 친화적 경영 지속

 

[FETV=최유미 기자] SK텔레콤이 한국거래소에 발행주식 총수의 10.8% 규모인 자사주 869만주 소각을 반영한 변경상장을 완료했다. 이로써 13일 기준 발생주식 총수는 기존 8075만주에서 7206만주로 줄었다.

 

이번 자사주 소각으로 발행주식 총수가 감소하면서 기존 주주들의 지분율이 모두 상승했다. 분할 후 기업가치가 올라갈 것으로 전망하는 증권업계 전반의 시각을 감안하면 기업 펜더멘털 변동 없이 주식 수만 줄어든 상황이라 주식가치 상승여력이 더 커졌다는 분석이다.

 

13일 기준 SK텔레콤 시가총액은 발행주식 총수가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약 22조5000억원을 기록해 주주총회에서 기업구조 개편을 공식화했던 지난 3월 25일 시가총액 약 20조5000억원 대비 10% 가량 증가했다.

 

현재 주가도 분할 후 기업가치 상승에 대한 시장 기대감으로 연초 대비 30% 이상 상승했다.

 

이러한 흐름 속에서 국내외 증권업계도 최근 SK텔레콤의 목표주가를 속속 상향 조정하고 있다. HSBC글로벌리서치는 지난 12일 목표주가를 47만4000원으로 제시했으며 대다수 국내 증권사들도 최대 41만원으로 높여 잡았다.

 

SK텔레콤은 올해 상반기 내 이사회 의결을 거쳐 10월 주주총회, 11월 재상장을 통해 인적분할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2분기 말 분기배당 시행 추진을 포함해 분할 후에도 주주 친화적인 경영 기조를 이어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