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8.5℃
  • 구름많음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8.2℃
  • 흐림대구 27.3℃
  • 흐림울산 22.5℃
  • 흐림광주 27.7℃
  • 부산 21.3℃
  • 구름많음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4.1℃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6.6℃
  • 구름많음금산 27.2℃
  • 흐림강진군 28.4℃
  • 흐림경주시 25.3℃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통신


네이버, ‘프리미엄콘텐츠’ 베타서비스 오픈

창작자 누구나 쉽게 콘텐츠 창작에서 판매까지 가능
창작자, 사용자 피드백 바탕으로 상반기 정식출시 예정

 

[FETV=최유미 기자] 네이버가 창작자 누구나 쉽게 콘텐츠를 제작하고 유료로 판매할 수 있도록 콘텐츠 제작, 결제, 데이터 분석 등 고도화된 기술들이 적용된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의 CBT 버전을 오픈했다.

 

CBT 기간 동안 플랫폼의 안정성을 높이고 창작자와 사용자 양쪽의 피드백을 검토해 상반기 중 정식출시할 계획이다.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은 창작자가 콘텐츠를 쉽게 제작하고 유료로 판매할 수 있도록 네이버가 콘텐츠 편집, 결제, 정산 관리, 데이터 분석, 프로모션 운영 등 콘텐츠 판매에 필요한 고도화된 툴과 데이터를 통합적으로 제공한다.

 

창작자는 콘텐츠 주제와 내용, 형식 뿐 아니라 상품 구성이나 가격 정책 등을 모두 직접 결정한다. 콘텐츠 판매 방식은 단건 판매, 정기 결제를 통한 월간 구독권, 최대 100명까지 함께 이용 가능한 그룹 이용권 등 다양한 상품 옵션 중 창작자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CBT 버전에서는 부동산 정보를 전하는 ‘부딩’, 시사 주제를 깊이 있게 파고드는 ‘북저널리즘’, 글로벌 테크 소식을 쉽게 제공하는 ‘일분톡’ 등 20여개 창작자들이 제공하는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기존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발행하고 실험해오던 창작자 집단으로 구성돼 있으며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을 통해 새로운 판로를 확대하거나 기존과 다른 컨셉과 내용의 콘텐츠를 제공하기도 한다.

 

네이버는 사용자들이 ‘프리미엄콘텐츠’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도록 20여개 창작자와 함께 1개의 채널을 한 달 동안 무료 체험할 수 있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

 

김은정 리더는 “창작자 입장에서 특정 분야에 관심을 갖는 유료 구독자를 만나고 이를 통해 콘텐츠 경쟁력을 높여볼 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며 “네이버가 쌓아온 기술 스택들을 더욱 고도화하면서 플랫폼의 기술력을 높여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