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6℃
  • 흐림강릉 20.1℃
  • 구름조금서울 26.6℃
  • 맑음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0.8℃
  • 구름많음울산 20.8℃
  • 구름조금광주 28.2℃
  • 구름많음부산 22.9℃
  • 맑음고창 28.5℃
  • 구름많음제주 19.8℃
  • 구름조금강화 25.0℃
  • 맑음보은 22.8℃
  • 맑음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18.8℃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의료·제약


신라젠, 인수 우선협상대상자 엠투엔 선정…지분 매각 절차 진행

 

[FETV=김창수 기자] 신라젠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엠투엔을 선정했다.

 

신라젠은 인수의향서를 제출한 복수 기업의 경쟁 프레젠테이션(PT)을 거친 결과 이같이 결정하고 지분 매각을 위한 후속 절차를 밟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앞서 엠투엔, 비디아이, 휴벡셀 등이 신라젠 인수전에 뛰어들어 지난 12일 경쟁 PT를 벌인 바 있다. 엠투엔은 총투자금액, 자본의 성격, 자금조달 계획, 임상 계획, 파이프라인 등 종합적인 평가에서 최고점을 받았다.

 

두 회사는 본 계약을 위한 합의서를 체결하고 이후 납입 일정 등을 조정할 예정이다.

 

엠투엔은 1978년에 디케이디엔아이란 이름으로 설립, 스틸드럼 제조 및 판매, 각종 철강제품 등의 사업을 영위하다 1997년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지난해 주주총회에서 사명을 엠투엔으로 바꾸고 본격적인 바이오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신라젠의 한 관계자는 "다방면에 걸친 검토 끝에 미래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고 주주들의 입장을 대변해줄 수 있는 기업을 선정했다"면서 "본 계약까지 모든 과정에 성실한 자세로 임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라젠의 이번 지분 매각은 한국거래소가 신규 투자자 유치 등 지배구조 개선 요구에 따른 것이다.

 

신라젠은 문은상 전 대표 등이 횡령 및 배임 혐의로 조사를 받기 시작하면서 지난해 5월 초부터 주식 거래가 정지된 상태다. 거래소는 신라젠에 대한 상장폐지 여부를 논의한 결과 지난해 11월 기업심사위원회 회의에서 1년의 개선기간을 부여했다.

 

신라젠의 지분 매각은 신주를 발행하는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이뤄지게 된다. 본 계약 등 후속 절차가 문제없이 마무리되면 우선인수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엠투엔이 최대주주에 오를 수 있다.

 

신라젠 관계자는 "우선협상자와 본계약을 추진하고 주식 거래 재개를 위한 거래소 대응도 함께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투자 유치에 공을 들여왔던 신라젠이 새 주인을 찾기 위한 절차를 본격화하면서 경영 불안정성도 일부 해소될 전망이다. 아울러 현재 추진 중인 항암 바이러스 기반 면역항암제 '펙사벡'의 신장암 치료 임상 1b/2a상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관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