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흐림동두천 26.3℃
  • 흐림강릉 27.2℃
  • 흐림서울 29.3℃
  • 대전 28.4℃
  • 대구 26.8℃
  • 울산 26.3℃
  • 광주 26.0℃
  • 흐림부산 26.2℃
  • 흐림고창 28.2℃
  • 흐림제주 28.9℃
  • 흐림강화 27.0℃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5.6℃
  • 흐림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8.1℃
  • 흐림거제 25.3℃
기상청 제공


예금 금리 0% 진입 '사상최초'...가계·기업대출 금리도 역대 최저치

 

[FETV=유길연 기자] 은행 예금금리가 사상 처음으로 0%대로 내려가는 등 예금·대출 금리가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31일 한국은행이 집계한 6월 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에 따르면 신규 취급액 기준 은행권 저축성 수신금리는 0.18%포인트(p) 내린 연 0.89%를 기록했다. 0%대 금리는 1996년 1월 통계 작성 이후 최초다. 이 외에 순수저축성예금 금리(0.88%), 시장형금융상품 금리(0.92%) 모두 0%대로 집계됐다. 

 

6월에 신규 취급액 기준 은행권 정기예금 가운데 0%대 금리 상품의 비중은 67.1%로 역대 가장 컸다. 한국은행이 올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연 0.5%까지 낮춘 결과다. 

 

신규 취급액 기준 은행권 대출금리는 0.1%포인트 하락한 2.72%였다. 가계대출 금리는 0.14%p 떨어진 2.67%로 사상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 가운데 일반신용대출(3.33%→2.93%)은 처음으로 2%대로 진입했다. 주택담보대출(2.49%)도 역대 최저치다.

 

기업대출 금리는 2.83%에서 2.75%로 내려가면서 역대 최저치를 보였다. 다만 중소기업대출 금리는 2.88%에서 2.90%로 소폭 상승했다.

 

예대 마진(대출금리와 저축성 수신금리 차이)은 신규 취급액 기준 1.83%p로, 0.08%p 올랐다. 2018년 7월(1.85%p) 이후 가장 크다. 잔액 기준 예대금리차는 2.12%포인트에서 2.10%포인트로 소폭 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