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4.4℃
  • 흐림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28.4℃
  • 흐림울산 27.0℃
  • 흐림광주 26.7℃
  • 흐림부산 25.4℃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1.2℃
  • 흐림강화 24.6℃
  • 흐림보은 27.4℃
  • 구름많음금산 29.1℃
  • 흐림강진군 29.7℃
  • 흐림경주시 27.1℃
  • 흐림거제 26.1℃
기상청 제공



신협, 한지 원료 국산화 및 닥나무 종자 계승 지원

한지 원료인 닥나무를 식재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목표

 

[FETV=임종현 기자] 신협중앙회는 지난 9일 전주시 전라감영에서 한지 원료 국산화와 닥나무 종자 계승을 목표로 전북지방환경청, 전북특별자치도, 전주시, 익산시와 ‘닥나무 식재 및 활용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익산시 왕궁면 축사 국비 매입지에서 닥나무를 심고 주민들로 구성된 조합이 수목을 재배·판매해 주민 소득 증대와 전통 문화가치 창출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를 통해 한지 원료의 100% 국산화와 함께 닥나무 종자 계승을 목표한다. 

 

협약에 따라 ▲전북지방환경청과 익산시는 닥나무 식재 부지 제공 및 묘목 관리를 맡고 ▲전북특별자치도는 사업의 행정·재정적 지원을 담당한다. ▲전주시는 재배한 닥나무를 한지 원료로 수매하고 ▲신협중앙회는 후원사로서 닥나무 묘목 및 유지 관리에 필요한 제반 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우욱현 신협중앙회 관리이사는 “신협의 대표 지역특화사업인 전주한지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면서 전통문화 보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다양한 형태로 기여해왔다”며 “이번 닥나무 식재 및 활용 협약을 통해 한지문화 부흥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신협은 이를 위한 조력자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협은 지역경제 부흥에 신협의 역할을 확대하고자 지난 2018년부터 전주시, 국가유산청, 서울특별시, 제주특별자치도, 서천군 등 여러 지자체 및 정부 부처와 협약을 체결, 지역 전통 사업을 육성·활성화하는 지역특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