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0.6℃
  • 흐림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17.9℃
  • 흐림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조금강진군 23.0℃
  • 구름많음경주시 20.7℃
  • 맑음거제 19.3℃
기상청 제공


의료·제약


경영권 분쟁 재점화…한미사이언스 송영숙 회장 해임

해임안건 이사회에서 과반 찬성 통과…임종훈 단독체제로

[FETV=박지수 기자] 한미약품그룹 오너일가 간 분쟁이 다시 시작될 위기에 놓였다.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회장이 한미사이언스 공동대표직에서 해임되면서다.

 

1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한미약품그룹 지주사 한미사이언스는 이날 오전 10시 한미타워 2층에서 임시 이사회를 열고 송 회장의 공동대표직 해임안을 논의했으며, 이 안건은 참석자 과반의 동의를 얻으며 통과됐다. 이로써 송 회장은 한미사이언스 공동대표직에서 물러나게 됐다. 다만 2026년 3월 29일 임기 만료인 한미사이언스 사내이사 직은 유지한다.

 

한미사이언스는 올해 초 한미약품그룹과 OCI그룹의 통합안을 놓고, 이를 추진한 송 회장과 장녀 임주현 부회장 모녀와 이를 반대한 장·차남 임종윤·종훈 형제가 경영권 분쟁을 벌여 왔다. 형제는 지난 3월 정기 주주총회 표대결에서 승리하면서, 자신들을 포함해 5명을 이사로 선임했다.

 

현재 한미사이언스 이사회는 창업주인 고(故) 임성기 회장의 장·차남인 임종윤·종훈 형제가 장악하고 있다. 이번 임시 이사회는 차남인 임종훈 공동대표가 소집했다. 앞서 임 공동대표는 임원 인사를 두고 어머니와 이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