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17.3℃
  • 구름조금강릉 15.1℃
  • 구름많음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16.8℃
  • 맑음대구 16.0℃
  • 구름조금울산 14.3℃
  • 맑음광주 19.4℃
  • 구름조금부산 16.5℃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2℃
  • 구름많음강화 17.3℃
  • 구름많음보은 18.1℃
  • 맑음금산 14.2℃
  • 맑음강진군 17.8℃
  • 구름조금경주시 15.1℃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산업


이재용 삼성 회장, 포브스 선정 '韓 50대 부자 순위' 첫 1위

[FETV=허지현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미국 경제매체 포브스가 선정하는 '대한민국 50대 부자 순위'에서 처음으로 1위에 올랐다. 지난해 1위였던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은 한 단계 낮아진 2위로 내려왔다.

 

17일(현지시간) 포브스에 의하면 2024년 한국의 50대 자산가 순위에서 이 회장의 순자산은 115억 달러(약 15조 8100억 원)로 집계돼 1위에 오른 것으로 알려졌다. 포브스가 매년 발표하는 재계 순위에서 이 회장이 1위를 차지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 회장의 지난해 순위는 2위(80억 달러) 였다.

 

포브스는 “삼성전자가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의 인공지능(AI) 컴퓨팅에 사용되는 메모리 칩을 핵심 부품인 HBM(고대역폭메모리)를 개발한다는 소식에 삼성전자 주가가 더욱 오른 것 같다”고 분석하며, “올해 자산 가치가 가장 크게 상승한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지난해 1위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은 자산이 97억 달러(약 13조 3300억 원)로 평가되며 2위를 차지했다. 아시아 최대 규모 사모펀드를 운영하는 김 회장은 지난해에는 신규 투자 등으로 재산이 늘며 이 회장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3위는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75억 달러·10조 3100억 원), 4위는 조정호 메리츠금융지주 회장(62억 달러·8조 5200억 원)이 각각 차지했다. 5위는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46억 달러·6조 3200억 원)으로 집계됐다. 6~10위는 김범수 카카오 의장,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곽동신 한미반도체 부회장, 권혁빈 스마일게이트 최고비전제시책임자(CVO),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올랐다.

 

올해 50위 부자에 새로 포함된 사람은 4명으로 알려졌다. 8위를 차지한 곽동신 한미반도체 부회장(39억 달러·5조 3600억 원)과 이채윤 리노공업 사장(35위), 정지완 솔브레인 회장(48위)이 그 주인공이다. 바이오기업인 알테오젠의 박순재 대표(23위)가 새로 명단에 올랐다. 새로 진입한 인물들 중 박순재 대표를 제외하면 3명 모두 반도체 관련 기업인이라는 점이 특징이다.

 

포브스는 지난해 한국 코스피는 아시아에서 최악의 성적을 기록했지만, 인공지능(AI)과 반도체 투자 열풍으로 인해 한국 50대 부자의 총자산이 지난해 1060억 달러에서 올해 1150억 달러로 늘었다고 분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