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21.1℃
  • 맑음강릉 25.4℃
  • 구름조금서울 20.4℃
  • 맑음대전 19.6℃
  • 맑음대구 20.2℃
  • 맑음울산 22.6℃
  • 맑음광주 21.0℃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22.5℃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17.5℃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21.8℃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이복현 "행동주의펀드, 단기 수익 추구로 장기 성장동력 해칠 수도"

 

[FETV=심준보 기자]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행동주의 주주들의 단기 수익 추구로 인한 무리한 요구가 기업의 장기 성장 동력을 해칠 수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

 

1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이 원장은 이 날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트러스톤·KCGI·안다·얼라인·차파트너스 등 주주행동주의 기관 대표와 KT&G, DB하이텍, 신한금융지주, JB금융지주 등 주주행동주의 기관과 기업, 유관단체, 시장전문가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 그는 "주주행동주의 기관의 단기 수익만을 추구하는 무리한 요구는 기업의 장기 성장동력을 저해할 뿐만 아니라 자본시장 발전에도 장애물이 될 수 있다"면서 "올해 주주총회 결과에서 보듯이 행동전략이 탄탄하지 못하면 주주들의 공감을 얻지 못하고 공허한 캠페인으로 끝날 수도 있다"고 첨언했다.

 

올해 정기주주총회에서 접수된 주주제안 93건 중 주주환원 2건과 이사선임 안건 26건만이 가결돼 가결률이 30%에 불과했다.

 

이 원장은 "(주주행동주의 기관이) 책임감과 투명성, 그리고 전문성을 갖고 적극적이고 설득력 있는 주주활동으로 기업과 자본시장의 성장을 이끌어주기를 바란다"면서 기업들에는 "주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주고, 주주의 정당한 요구에는 적극 소통해달라"고 말했다.

 

그는 "주주들이 스마트폰 앱을 활용해 직접 주주총회안건을 제안할 수 있는 시대"라면서 "주주행동주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 요구 등 다양한 활동으로 확장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아울러 "금융당국은 앞으로도 주주행동주의 활동과 기업의 대응에 관해 관심을 갖고 계속 살펴보겠다"며 "금융당국은 기업의 지속적 성장을 통해 주주의 이익을 극대화하고 주주는 그 이익을 다시 기업에 투자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