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자동차


현대차, 이달 생산직 400여명 채용 시행

 

[FETV=김창수 기자] 현대차가 이달 중 생산직(기술직) 400여명을 채용하는 공고를 낸다. 현재 기아도 생산직 300명 채용 전형을 진행 중이라 구직자들의 관심이 쏠릴 것으로 전망된다.

 

11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오는 18일부터 생산직 신규 채용 서류 접수를 시작한다. 인·적성검사 및 면접은 내년 2~3월, 합격자 발표는 4월 말 이뤄질 예정이다. 합격자들은 내년 5~6월 현대차에 입사하게 된다.

 

현대차는 지난해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에서 2024년까지 생산직 700명 채용을 합의한 바 있다. 올해 상반기에 200명 채용을 완료했고 여기에 추가 채용을 진행하는 것이다.

 

현대차 생산직 평균 연봉은 지난해 1억 500만원에 달했다. 차량 구매 시 할인 등 복지도 제공받는다. 여기에 만 60세 정년 보장과 정년 후에도 계약직으로 1년 더 근무가 가능해 취업 준비생들 사이에서 '킹산직'이라는 신조어로 불린다.

 

한편 구직자들 사이에선 이번 채용에 20만명 가량 지원자가 몰릴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지난해 기아차가 생산직 100여 명을 채용했을 때 4만 9432명이 지원, 500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