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구름조금동두천 22.7℃
  • 흐림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24.6℃
  • 구름많음대전 22.4℃
  • 구름많음대구 24.1℃
  • 천둥번개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5.1℃
  • 구름조금부산 26.2℃
  • 구름조금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5.3℃
  • 구름조금강화 20.9℃
  • 구름많음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2.5℃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화학·에너지


SK이노베이션, ‘에그’ 3기 발대식…"그린 스타트업 협업모델 발굴"

SK이노베이션, 중기부∙창진원과 ‘에그’ 3기 운영
환경 기술 보유 스타트업 16개 社 선발 지원
1년간 SK이노베이션 계열과 환경 분야 협업 모델 발굴
투자유치 자문, 역량 교육 등 성장 지원
환경 스타트업 범주 확대…SK이노베이션 계열 신사업과 시너지 기대
‘에그’ 1, 2기 선정 35개 스타트업, 성공적 육성 및 사업 협력 경험

 

[FETV=박제성 기자] SK이노베이션이 환경 스타트업 진흥 프로그램 ‘에그’로 그린 생태계를 확장한다.

 

SK이노베이션은 26일, 서울 성동구 임팩트스퀘어에서 에그 3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발대식에는 창업진흥원, 울산경제진흥원 및 SK이노베이션 관계자와 선발된 16개 스타트업 대표가 참석했다.

 

‘에그’는 ‘에’스케이(SK)이노베이션과 ‘그’린 벤처가 함께 한다는 의미로, SK이노베이션의 사업 인프라와 운영 노하우를 공유해 환경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SK이노베이션 및 8개 사업자회사들은 1년간 선발된 스타트업에 투자유치 자문, 맞춤형 멘토링 등 성장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협업 모델을 발굴할 예정이다.

 

에그는 중소기업벤처부, 창업진흥원이 운영하는 ‘2023년 창업도약패키지 대기업 협업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중기부와 창진원은 선정된 스타트업이 기술을 개발, 고도화할 수 있도록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SK이노베이션은 사업성, 혁신성, 사회적 영향력 및 SK이노베이션 계열과의 협업 가능성을 기준으로 저탄소, 순환자원화 관련 스타트업 16개사를 에그 3기로 선발했다. 올해는 특히 기존의 전기차 배터리, 폐플라스틱 자원화 등의 분야를 넘어 탄소중립, 수소 및 바이오 연료 관련 스타트업을 선발해 환경 스타트업의 범주를 확대했다. 16개사가 보유한 기술은 SK이노베이션 계열이 추진하는 신사업과 연계성이 높아 협업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SK이노베이션은 ‘에그’ 1, 2기에 선정된 친환경 스타트업 35개사를 성공적으로 육성한 바 있다. 현재까지 8개 스타트업과 업무협약(MOU)을 맺고 협력을 진행하고 있으며, 10개사는 외부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대표적으로 에그 1기에 선발된 자원순환 및 원료 재생 기업 ‘엘디카본’은 지난해 4월 SK인천석유화학과 열분해유 활용 및 소재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으며, 지난 3월 SK인천석유화학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SK이노베이션 우상훈 ESG추진담당은 “2025년까지 환경 스타트업 100개사를 발굴, 육성할 계획”이라며 “환경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이해관계자와 동반성장을 실현하고 넷제로 시대에 발맞춰 그린 생태계 파트너십을 확장할 것”이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