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흐림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13.0℃
  • 서울 14.0℃
  • 흐림대전 9.8℃
  • 대구 11.4℃
  • 흐림울산 20.0℃
  • 흐림광주 17.2℃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19.0℃
  • 흐림제주 23.0℃
  • 흐림강화 15.6℃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20.0℃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의료·제약


휴젤, 미간주름 ‘보툴렉스’ 국내 첫 호주 수출길

호주 식품의약품청으로부터 미간주름 치료범위 허가 획득
올해 1분기 첫 선적 및 현지 출시 마무리…의료기관ㆍKOL 등과 협업 계획

 

[FETV=박제성 기자]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기업 휴젤이 23일(현지시간) 호주 식품의약품청으로부터 미간주름을 적응증으로 자사 보툴리툼 톡신 제제 ‘보툴렉스(수출명 : 레티보)’ 50유닛과 100유닛에 대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호주는 미용ㆍ성형 시술 상위 10개국 중 하나다. 비외과적 미용 시술로 보툴리눔 톡신이 가장 큰 비중(41%)을 차지하고 있다. 1인당 시술 비율은 미국보다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장 규모는 2022년 1000억원 정도로 2025년까지 연평균 7% 성장이 기대돼 잠재력이 높은 시장으로 평가된다.

 

휴젤은 오는 2023년 1분기 내에 첫 선적 및 현지 시장 출시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유통 및 마케팅은 휴젤의 호주 현지 법인에서 담당한다.

 

성공적인 시장 안착 및 점유율 확대를 위해 영업·마케팅 활동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합리적인 가격 책정과 더불어 현지 의료진 트레이닝, 대형 의료기관 및 KOL(핵심 오피니언 리더)과 의 학술 프로그램 진행 등으로 보툴렉스의 효능과 안정성을 효과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휴젤 관계자는 “이번 호주 품목허가 획득으로 아시아, 유럽, 북미를 넘어 오세아니아 대륙까지 개척하기 위한 물꼬를 트게 됐다”며 “국내 보툴리눔 톡신 기업 최초로 호주에서 품목허가를 획득한 만큼 ‘국내 시장 점유율 1위’ 타이틀을 넘어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의 중심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