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4.3℃
  • 흐림강릉 14.5℃
  • 구름많음서울 15.2℃
  • 구름많음대전 17.6℃
  • 구름많음대구 19.0℃
  • 구름많음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7.3℃
  • 흐림제주 18.4℃
  • 맑음강화 15.2℃
  • 구름많음보은 16.8℃
  • 구름많음금산 16.2℃
  • 구름조금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18.6℃
  • 구름많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통신


네이버, 기자홈 개편…기자와 독자. 직접 소통한다

 

[FETV=최명진 기자] 네이버뉴스가 기자들과 독자들이 더 활발히 소통할 수 있도록 제공 중인 기자 홈 기능을 개선했다고 19일 밝혔다. 

 

네이버가 2015년 6월 출시한  기자 홈은 기자들이 작성한 기사를 한 곳에 모아 사용자들에게 소개하고 소통 할 수 있는 기능이다. 현재 약 124개 언론사의 기자 8600여 명이 참여, 자신을 구독 중인 사용자들과 소통하고 있으며, 구독자 1만 명 이상인 기자도 50명이 넘어서는 등 꾸준하게 활용되고 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들은 네이버 모바일 MY뉴스판에서 자신이 구독 중인 기자가 직접 추천한 기사를 더욱 잘 볼 수 있도록 사용성을 개선했다. 또, 기자가 원할 경우 구독자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기자 TALK 코너도 신설했다. 기자 TALK에서 기자는 ‘기자 코멘트’ 영역을 통해 기사에 대한 짧은 후기 등을 남길 수도 있다.

 

네이버뉴스는 향후 사용자들이 자신이 구독한 기자의 연재 기사들을 보다 쉽게 모아볼 수 있는 연재 묶음 기사도 제공하는 등, 기자홈이 기자들의 대표적인 홈 채널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도구들을 지원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