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6.3℃
  • 천둥번개서울 26.0℃
  • 흐림대전 29.3℃
  • 흐림대구 31.9℃
  • 흐림울산 29.8℃
  • 구름많음광주 29.5℃
  • 흐림부산 28.4℃
  • 흐림고창 29.1℃
  • 흐림제주 32.9℃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9.0℃
  • 구름많음강진군 30.4℃
  • 흐림경주시 30.3℃
  • 흐림거제 28.9℃
기상청 제공


유통


롯데온, 롯데마트와 식품 위생 및 신성도 관리 강화

 

[FETV=김수식 기자] 롯데온이 롯데마트와 고온이 이어지는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식품 신선도 관리를 대폭 강화한다. 1년 중 식중독을 비롯해 식품 관련 안전사고가 집중돼 있는 시기인 만큼 신선식품을 포함해 즉석 식품 등 먹거리 상품의 안전성 확보에 집중한다.

 

롯데마트는 9월까지 ‘하절기 식품 위생 중점 관리 기간’으로 운영한다. 중점 관리 기간에는 롯데안전센터와 함께 식품 상품을 3단계로 나누어 집중 관리한다. 식중독 균이 많이 발견되는 수산물의 경우 최고 등급으로 세척 및 살균 소독을 수시로 진행하고, 이슈에 따라 점포에서의 판매금지 여부를 신속하게 결정해 고객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여름철 고온에 취약한 상품군인 초밥, 김밥 등 즉석조리식품은 판매 가능 시간을 제조 후 7시간으로 단축했으며, 수박 등 커팅 과일의 경우에는 판매 기한을 4시간으로 운영한다.

 

롯데온도 마트에 가지 않고 온라인을 통해 신선식품을 구매하는 고객들을 위해 ‘초신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먼저, 고객들이 식품 구매 시 가장 민감하게 생각하는 유통기한의 신뢰도를 확보하기 위해 ‘유통기한 정보제공 서비스’를 제공한다. 롯데온에서 우유, 계란, 두부, 콩나물 등 신선도에 민감한 상품 상세 설명 페이지에 품목별로 5일 또는 10일 등 배송되는 상품의 보장된 잔여 유통 기한 알려준다.

 

또한, 롯데온은 신선식품의 신선도 및 품질에 만족하지 못할 경우 상품을 회수하지 않고 바로 환불 처리를 해주는 ‘초신선 보장 서비스’도 운영한다. 별도의 회수 절차 없이 바로 환불을 진행하는 서비스로 롯데온에서 판매하는 롯데마트의 과일, 야채, 수산, 축산 등 1만 5천여 개 신선식품에 적용하며, 해당 상품에는 ‘초신선 보장’ 표시가 별도로 붙어 있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박세호 롯데온 마트부문장은 “먹거리 안전에 대한 중요도가 높아지는 여름철을 맞아 식품 위생 및 신선도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며 “롯데온과 롯데마트에서 신선식품 구매 시 ‘신선하다’라는 고객 인지도가 강화될 수 있도록 유통기한 및 신선도 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