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6 (토)

  • 흐림동두천 28.1℃
  • 구름조금강릉 33.6℃
  • 흐림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31.4℃
  • 맑음대구 ℃
  • 구름조금울산 31.2℃
  • 구름조금광주 31.4℃
  • 구름조금부산 28.7℃
  • 맑음고창 31.1℃
  • 맑음제주 30.8℃
  • 흐림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9.5℃
  • 맑음금산 30.1℃
  • 구름조금강진군 30.7℃
  • 구름조금경주시 32.5℃
  • 맑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취임 100일' 이원덕 우리은행장 "고객과 현장에 미래가 있다"

 

[FETV=권지현 기자] “고객과 현장을 방문할수록 은행 경영에 대한 생생한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어, 고객과 현장에 은행의 미래가 있다는 취임 시 믿음이 더욱 강해진다”

 

이원덕 우리은행장이 이달 1일 취임 100일을 맞았다. 이 행장은 “고객을 방문할 때마다, 우리 직원들을 칭찬하시는 목소리를 들을 때 은행장으로서 자부심을 느끼고 행복하다”며 지난 100일간의 소회를 간략히 밝혔다.

 

이어 직원들에게 “영업현장이 즐거워야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고객에게 진실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즐거운 직장문화 조성에도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 행장은 취임식 직후 가장 오래된 거래처와 방문고객 수 최상위 지점인 수유동금융센터를 방문한 것을 시작으로 지난 100일간 65개 거래처, 42개 영업그룹 및 지점을 직접 방문했다. 취임 당시 고객·직원과 가까이 지내며 현장의 진솔한 목소리를 경청하고 경영에 반영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특히 이 행장은 현장 방문 시 기존 수직적인 당부 위주의 일방적 소통이 아닌, 상석 없이 원탁 테이블에서 격의 없는 토론과 논의를 통해 현장에서 해결책을 찾는다고 알려졌다. 또한 현장으로부터 청취한 다양한 의견이 본점 정책 수립시 최우선 반영될 수 있도록 직접 챙기고 있다는 후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