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많음서울 28.2℃
  • 대전 25.1℃
  • 대구 29.4℃
  • 흐림울산 30.5℃
  • 흐림광주 30.0℃
  • 흐림부산 29.1℃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6.9℃
  • 구름많음강화 27.5℃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31.0℃
  • 흐림경주시 29.5℃
  • 흐림거제 30.1℃
기상청 제공


유통


“코로나 위험도 격상”…CU, 배달 서비스 이용 2.5배 증가

 

[FETV=김수식 기자] CU가 배달 서비스의 이용 실적을 분석한 결과,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된 11월에 확진자가 큰 폭으로 늘어나자 배달 이용 건수도 전년 대비 197.7% 급증했다고 2일 밝혔다. 올해 월 평균 신장률이 90% 수준인 것과 비교하면 눈에 띄는 상승세다. 오미크론 변이 발생이 알려진 11월 마지막 주는 무려 2.5배까지 치솟았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최근 신규 확진자 수가 5000명을 넘어서고 위중증 환자 역시 700여 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하는 등 코로나 위험도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정부에서도 일상화 단계의 추가 완화를 유보한 가운데, 사람들이 다시 외부 활동을 자제함에 따라 편의점 배달 쇼핑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실제로, CU의 배달 서비스가 가장 몰리는 시간은 점심(11~1시), 저녁(17~19시)으로 각각 25.4%, 30.8%로 전체 배달 중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식당, 카페 등 사람들이 붐비는 곳을 피하고 실내에서 식사 등을 해결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졌기 때문이다.

 

주요 인기 상품은 스낵류가 14.2%로 가장 많은 매출 비중을 차지했으며 라면 10.8%, 탄산음료 9.7%, 커피 8.4%, 즉석식(떡볶이 등) 8.1% 순으로 매출이 높았다. 이 외에도 우유, 도시락, 튀김류(조각치킨 등), 생수, 디저트 등도 많이 찾았다.

 

조성해 BGF리테일 e-커머스팀장은 “방역 당국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 위험도를 격상하는 등 생활 속 긴장감이 높아지자 편의점 배달 이용 건수가 다시금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며 “고객들의 알뜰하고 건강한 쇼핑을 위해 할인 프로모션을 확대하고 상품 라인업을 강화하는 등 배달 서비스 품질을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