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금)

  • 흐림동두천 22.0℃
  • 구름많음강릉 26.6℃
  • 구름조금서울 24.2℃
  • 구름많음대전 24.8℃
  • 구름많음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3.6℃
  • 구름많음광주 24.1℃
  • 흐림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2.5℃
  • 흐림제주 21.5℃
  • 맑음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3.3℃
  • 흐림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4.1℃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통신


KT 엠모바일, 셀프 개통 서비스 누적 가입자 12만 명 돌파

[FETV=송은정 기자]KT의 알뜰폰(MVNO) 그룹사 KT 엠모바일(대표 박종진)이 셀프 개통 서비스 출시 2년 2개월 만에 누적 가입자 12만 명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셀프 개통 서비스’는 KT 엠모바일이 2018년 6월 알뜰폰 업계 최초로 선보인 비대면 개통 서비스다. 기존 가입자들이 불편 사항으로 꼽았던 유선 상담 대기 시간을 없애 고객 편의성을 강화하고 온라인 소비 트렌드에 선제 대응하고자 도입했다.

 

소비자는 KT 엠모바일 유심을 구입한 후 온라인 직영몰에 접속해 간단한 본인 인증 절차를 거쳐 5분 내 자체 개통이 가능하다.

 

최근 언택트 소비가 각광을 받으면서 ‘셀프 개통 서비스’도 높은 이용률을 기록하고 있다.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KT 엠모바일 전체 신규 가입자 중 셀프 개통 비중은 약 36.4%에 달한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자체 개통 가입자는 7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이 서비스는 온라인 서비스 활용에 익숙한 젊은 세대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8월 한 달 동안 KT 엠모바일 셀프 개통을 이용한 고객 중 2030세대가 차지하는 비중은 약 49.0%로 집계됐다.

 

KT 엠모바일은 올해 셀프 개통 서비스와 함께 유통 기업과 제휴를 확대해 알뜰폰 업계 비대면 통신 서비스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전승배 KT 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고객 불편 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시작한 셀프 개통 사업은 현재 KT  엠모바일의 핵심 서비스로 자리매김 했다“며 “향후에도 고객 의견에 귀 기울여 소비자 만족과 기업 성장을 함께 도모할 수 있는 방향으로 통신 서비스를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