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현대엔지니어링, 건축정보모델 공정관리 프로그램 개발 협력

 

[FETV=박제성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3일 서울 종로구 계동 본사에서 트림블솔루션 코리아와 ‘건축정보모델(BIM) 공정관리 프로그램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건축정보모델(BIM)’은 종이도면과 같은 2차원 정보를 3D 모델로 구축해 설계·조달·시공·유지관리·운영 등 건설 전 과정에 필요한 정보를 통합관리하는 스마트 건설기술이다.

 

트림블솔루션 코리아는 건설 산업의 디지털 혁신 기술을 개발하는 회사로, 매년 ‘트림블 BIM 이노베이션 컨퍼런스’를 개최하는 등 건설 3D BIM 기술의 글로벌 선두주자다.

 

양사는 건설 현장에서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철골 및 PC공사 공정관리 기능 등을 구현하는 ‘BIM 공정관리 프로그램’을 공동 개발한다. PC공사는 콘크리트 건축자재를 공장 생산화 한 공법을 말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일부 현장에 트림블솔루션 코리아에서 개발한 BIM 공정관리 프로그램을 적용, 운용 경험에 대한 피드백을 전달한다.

 

또 현대엔지니어링 현장의 공정관리 업무를 표준화하고 관련 정보를 취합해 제공한다. 트림블솔루션 코리아는 이를 활용해 기존 BIM 공정관리 프로그램을 현대엔지니어링 현장의 특성에 맞춰 고도화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렇게 구축된 BIM 공정관리 프로그램은 현대엔지니어링의 현장 정보 및 피드백을 통해 맞춤형으로 개발된 것으로, 향후 현장에 투입될 경우 기존 대비 공기단축, 비용절감 등 시공효율성이 보다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현재 4D 수준의 BIM을 운용 중이다. 2D도면을 3D도면으로 전환설계해 도면검토, 간섭검토(설계 간 중복되는 부분으로 시공에 제약이 생긴 경우), 사전 시공성 검토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또한 3D설계와 각종 공정정보를 결합한 ‘4D BIM’를 통해 공정 시뮬레이션을 함으로써 최적의 공사 계획 수립, 공정 지연 리스크 제거 등도 진행하고 있다.

 

향후에는 설계-조달-시공-유지관리-운영 등 건설 공정 전 과정에서 BIM을 활용할 계획이다. 골조 부분에서는 이미 물량 및 비용 산출이 가능한 ‘5D BIM’을 도입하는 중이다. 앞으로 전체 공정에 5D BIM을 넘어 공장 자동화와 자재 조달 및 관리가 가능한 ‘6D BIM’, 시설물 유지 관리 기능을 포함하는 ‘7D BIM’까지 적용할 수 있도록 개발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은 현대엔지니어링의 공정관리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도화된 BIM 공정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이를 현대엔지니어링뿐만 아닌 협력사 등에도 보급함으로써 BIM 기반 공정관리의 표준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 BIM 외에도 건설 생산성, 시공성, 효율성, 안전성 향상을 위한 다양한 스마트 건설기술 개발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