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많음서울 28.2℃
  • 대전 25.1℃
  • 대구 29.4℃
  • 흐림울산 30.5℃
  • 흐림광주 30.0℃
  • 흐림부산 29.1℃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6.9℃
  • 구름많음강화 27.5℃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31.0℃
  • 흐림경주시 29.5℃
  • 흐림거제 30.1℃
기상청 제공


건설·부동산


전국 주택경기 '울상'…서울, 재건축·재개발 기대감에 '선방'

[FETV=김진태 기자] 전국 주택사업경기가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경기와 지방광역시에서 1월 전국 주택사업경기실사지수(HBSI)하락을 이끈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서울은 재개발·재건축 기대감에 긍정적인 지표를 보이고 있다.

 

15일 주택산업연구원(주산연)에 따르면 1월 전국 HBSI 전망치가 지난달보다 0.2포인트(p) 내린 77.6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HBSI는 주택사업자가 주택사업경기를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다. 100을 기준으로 이상이면 사업이 개선될 것이라는 의미다.

 

서울의 이달 HBSI 전망치는 전달대비 0.6p 상승한 95.9로 집계됐다. 정비사업 중심의 규제 완화 정책이 지속하면서 90선을 웃돌았다. 민간재개발 후보지 선정과 신속통합기획 등 재개발사업의 규제 완화 움직임이 커지면서 서울시 재개발 사업장을 중심으로 주택사업경기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지방과 광역시는 주택사업 여건의 부정적 전망이 확대됐다. 대구(50)는 6년 만에 최저수준으로 전국 최저수준 전망치를 3개월 연속 이어갔다. 부산(84.0)과 대전(84.2)은 각각 전달보다 16포인트, 21.3포인트 떨어졌다.

 

지난달 HBSI 실적치는 82.0으로 전월보다 2.7p 내려갔다. 인천(93.1), 전남(92.8), 경기(91.6)는 양호한 실적을 보였지만 서울(89.7), 광주(89.4), 강원?충남(87.5), 세종(76.9), 대전(73.6), 제주(71.4) 등은 70~8선에 머물렀다.

 

주산연 관계자는 “서울을 제외한 수도권과 지방 광역시 중심으로 주택사업경기에 대한 부정적 전망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라며 “세종의 경우 5개월 만에 기준선을 넘는 전망치를 기록했으나, 최근 미분양 이슈 등을 고려할 때 공급시장 회복세로 진단하기 어렵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