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0 (월)

  • 맑음동두천 27.6℃
  • 구름많음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5.4℃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26.7℃
  • 흐림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7.9℃
  • 맑음제주 30.6℃
  • 구름조금강화 27.3℃
  • 구름많음보은 24.1℃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4.8℃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뉴스브리핑


외식창업, 불필요한 경쟁을 피한 ‘털보고된이’

 

[FETV=장명희 기자] 업종을 막론하고 경쟁은 피할 수 없다. 배달이 대세라고 하지만 치킨이나 중화요리, 분식 등 대부분의 배달 아이템들이 과도한 경쟁을 통해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발생한다.

 

그야말로 ‘경쟁의 시대’인 만큼, 시기적인 영향보다 얼마나 과열된 경쟁을 피해 독보적인 아이템과 브랜드를 선택하느냐가 관건으로 떠올랐다. 유행을 타지 않으면서, 특별한 경쟁 브랜드가 없는 생선구이전문점 ‘털보고된이’가 주목받는 이유다.

 

‘털보고된이’는 원자재 가공 등의 어려움과 생선구이라는 아이템의 특성상 신규업체 진출이 어렵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기존 업체 가운데 특별한 경쟁상대가 없는 상황에서, 신규업체 경쟁이 발생되지 않는 것은 자연스럽게 독보적인 아이템이라는 사실을 보여준다. 여기에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생선구이 라는 유행을 타지 않는 요리라는 점은, 수요가 높으면서 경쟁도 피할 수 있다는 ‘일석이조’로 자리한다.

 

경쟁이 치열하면 자연스럽게 수익성에서 효율이 떨어질 수밖에 없다. 여기에 코로나19 여파로 가격 경쟁이라도 붙게 되면 자칫 판매수를 늘려도 매출 실적은 저조해지는 부작용이 나타나기 쉽다.

 

경쟁자체가 없다는 사실은, 이미 매장 오픈 시작부터 큰 메리트로 작용하는 셈이다. 또 초보 창업자나 업종변경창업을 통해 새로운 분야에 뛰어든 창업자들의 입장에서, 편리한 운영 시스템은 또 하나의 경쟁력이다.

 

생선은 손질할 필요가 없고 굽기만 하면 되고, 찌개는 양념장 한스푼이면 특색 있는 맛의 연출이 가능하다. 쉽고 편한 운영시스템 덕분에 인건비 절감과 운영 편의성은 자연스럽게 따라온다.

 

‘털보고된이’의 관계자는 “인생을 살면서 매 순간 경쟁을 피할 수 없는 무한경쟁의 시대이지만, 적어도 ‘털보고된이’는 동종 업계와의 불필요하고 소모적인 경쟁을 피해 안정적인 운영이 가능한 생선구이전문점의 메리트를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런 독보적인 장점은 호불호가 없는 메뉴 아이템의 특성과 운영편의성이 더해져 예비 창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중”이라며, “실제 동탄점의 경우 매장 운영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 점포 확장을 계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