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흐림동두천 23.3℃
  • 흐림강릉 25.0℃
  • 구름많음서울 30.1℃
  • 대전 23.2℃
  • 흐림대구 22.1℃
  • 흐림울산 20.9℃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21.5℃
  • 흐림고창 21.6℃
  • 흐림제주 21.1℃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산업


네이버파이낸셜 "마이데이터로 금융과 생활 연결할 것"

[FETV=송은정 기자]서래호 네이버파이낸셜 책임리더는 29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 분야 마이데이터 포럼' 행사에서 "마이데이터를 통해 금융을 생활의 자연스러운 흐름으로 만들고 싶다"며 이런 서비스 모델을 소개했다.

 

서 책임리더는 "네이버는 검색을 통해 사용자와 정보를 연결했고 커뮤니티를 통해 사용자와 사용자를 연결했다"며 "이제 네이버가 가진 연결의 힘을 금융에 적용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마이데이터 산업은 은행, 카드, 보험, 통신사 등에 흩어진 금융거래 정보 등을 일괄 수집해 금융소비자가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제공하고, 이를 토대로 맞춤형 상품 추천, 금융상품 자문 등 수익을 창출하는 모델을 말한다.

 

금융당국은 마이데이터 산업의 법적 근거를 규정한 개정 신용정보법이 시행되는 오는 8월 5월 이후 사업 허가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이뤄진 사전 수요 조사에서 기존 금융회사뿐 아니라 네이버파이낸셜, 비바리퍼블리카 등 119개 업체가 사업 진출을 희망했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이날 포럼에서 금융 데이터 분석을 토대로 새로운 신용평가모형을 구축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서 책임리더는 "차입자의 상환 능력이나 의지 같은 데이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기존 금융권에서 실제 상환능력에 비해 높은 금리로 대출받아야 했던 주부, 사회초년생, 자영업자 등의 금리 부담을 줄이겠다"고 말했다.

 

또한 "데이터 샌드박스를 구축하고 저희가 보유한 다양한 데이터를 공유하고자 한다"며 "스타트업과 연구진이 샌드박스 안에서 자유롭게 기술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사업화 또한 돕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포럼에 참석한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마이데이터 산업은 상호주의와 공정경쟁에 기반해야 한다"며 "금융회사,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핀테크 기업 모두 소비자의 편익을 극대화하기 위해 보유하고 있는 소비자 정보를 최대한 개방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손 부위원장은 행사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네이버파이낸셜도 본인들이 독점하겠다는 생각은 전혀 없어 보인다"라며 "공정한 플레이 룰(규칙)에 따라서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네이버가 가진 정보를 금융회사 등과 공유하는 문제와 관련해 손 부위원장은 "아직 구체적인 방법은 정해진 게 없다"며 "차차 논의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