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4 (금)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6.3℃
  • 흐림서울 26.0℃
  • 흐림대전 26.0℃
  • 흐림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28.6℃
  • 광주 24.9℃
  • 흐림부산 27.2℃
  • 맑음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8.3℃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9.4℃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유통

춘천농업기술센터, 로컬푸드 시범품목 판매

[푸드경제TV 이정훈 기자] 춘천시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시작한 로컬푸드 시범품목 육성사업을 통해 생산한 농산물을 지역 내 급식 농산물 도매업체를 통해 간접 납품하거나 로컬푸드 직매장을 통해 판매한다고 밝혔다.

1차 공급 농산물은 소비량이 많은 양파, 양배추, 대파, 당근, 봄무(봄배추 포함) 등 5개 품목이다. 이중 봄무를 제외한 4개 품목은 올해 60개 농가에서 7ha를 재배, 수확 예상량은 370여 톤이다.

양배추와 대파, 당근은 올해 수확, 자가 판매를 통해 소득을 올렸고 양파, 당근은 내년에 수확한다. 봄무는 내년 2~ 3월 재배에 들어간다. 올해 수확한 농산물은 시세로는 4억원 물량으로 예상된다. 새해에는 이들 5개 작목 외에 마늘, 시금치, 잡곡, 피망 등 5개 품목을, 2019년에는 브로콜리, 얼갈이배추 등 10개 품목을 더 늘린다. 공급 농가도 350호로 확대할 계획이다.

춘천시는 새해부터 이뤄지는 고교 전학년 무상급식 확대 실시와 연계, 지역에서 생산된 안전한 농산물을 급식 자재로 납품하는 로컬푸드 공급 기반시설 구축에도 나선다. 지역 내 급식자재용 1차 농산물 시장 규모만 32억~ 40억원으로 추산되고 있어 공급기반만 갖추면 농업인들이 안정적인 소득을 올릴 수 있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시는 60억원을 들여 중심 센터 기능을 할 로컬푸드공급지원센터를 신사우동 시농산물도매시장 안에 신축한다. 센터는 농가 육성, 계약 재배 등을 지원하는 지원센터, 집하, 물류, 수주, 발주, 품목 관리 등을 하는 유통센터, 안전성, 친환경 인증 관리 등을 하는 인증센터가 유기적으로 연계된 체계로 운영된다. 내년 2월 착공, 2019년 6월 준공 예정이다.



이정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