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구름많음동두천 8.4℃
  • 구름조금강릉 11.1℃
  • 박무서울 9.4℃
  • 박무대전 6.9℃
  • 박무대구 5.7℃
  • 맑음울산 9.7℃
  • 박무광주 7.3℃
  • 맑음부산 11.2℃
  • 흐림고창 6.0℃
  • 맑음제주 9.9℃
  • 맑음강화 7.1℃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3.5℃
  • 흐림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자동차

현대차, 中 AI·자율주행업체 협업...미래기술 확보 '가속페달'

CES 2018 참가, 딥글린트·바이두와 신기술 협력

 

[FETV(푸드경제TV)=정해균 기자]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에서 인공지능(AI) 및 자율주행 관련 기업들과 협업을 통한 미래기술 확보에 속도를 낸다.


정의선(사진) 현대차 부회장은 13일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에서 개막한 아시아 최대 규모의 전자제품박람회 'CES 아시아 2018' 참석해 발표한 기조연설에서  "미국 실리콘 밸리와 함께 모빌리티(이동성) 기술 혁신을 선도하는 중국 시장에서 혁신적인 미래기술 개발해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만족도를 제공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 부회장은 이어 "현대차는 사람들이 보다 행복하고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도록 돕고,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겠다"며 "고객의 행복과 새로운 경험 및 가치 제공, 친환경차를 통한 깨끗한 환경, 사고 없는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에 힘쓸 것"이라며 '인간·고객·환경·사회' 지향적 기술 개발을 선언했다.

 

이와 관련 현대차는 중국 AI 분야 스타트업 '딥글린트'와의 기술 협력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아울러 중국 최대 인터넷 서비스 업체 바이두의 자율주행 프로젝트인 ‘아폴로 프로젝트’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2013년 설립된 딥글린트는 인공지능을 적용한 초고화질 카메라 영상인식 기술을 보유한 비전기술(사물 인식·판단 기술) 전문기업이다. 현대차는 딥글린트의 AI 영상인식 기술을 통한 신기술 개발과 함께 제품 품질을 개선하고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브랜드 공간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더 나아가 인공지능 기술이 차량과 도로 간 상호 연결성을 높여 안전하고 편리한 미래 교통환경을 조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오용 딥글린트 최고경영자(CEO)는 "인간, 사회, 환경을 위한 AI 기술을 개발하려는 점에서 현대차와 딥글린트의 지향점은 같으며, 이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또 바이두가 추진 중인 자율주행 플랫폼 연구 프로젝트인 아폴로 프로젝트에 참여함으로써 2015년부터 이어온 양사 협업 관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아폴로 프로젝트는 주요 자율주행 기술을 소프트웨어 플랫폼 형태로 파트너사에 제공하고, 파트너사의 자율주행 자료를 활용해 지속적인 기술 개발과 보완을 할 수 있는 개방형 협력체계 프로젝트다.

 

자율주행 관련 중국 최대 규모인 이 프로젝트에는 현대차를 비롯해 다임러, 포드, 베이징자동차, 보쉬, 델파이 등 완성차 업체와 부품사는 물론 마이크로소프트(MS) 등 정보통신기술(ICT) 업체,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학계 등 다양한 파트너들이 참여한다.

 

바이두는 지난 1월 미국에서 열린 'CES 2018'에서 자율주행차 플랫폼 '아폴로 2.0'을 선보였으며. 내년에 중국에서 아폴로 2.0을 탑재한 자율주행 차량을 내놓을 계획이다. 현대차는 중국 시장에서 가장 방대한 지도 정보를 보유한 바이두와 협력해 다양한 중국의 도로환경에 적합한 자율주행 기술 개발을 위한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구상이다.


한편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CES 아시아에 참가한 현대차는 432㎡(약 131평)의 공간에 '미래 수소 사회'(Future Hydrogen Society)란 주제로 수소전기차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마련했다.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NEXO)' 기반의 자율주행차와 수소전기차 절개차를 전시하고, 수소에너지로 움직이는 미래의 가정생활을 체험하는 수소전기하우스 등을 선보였다. 넥쏘는 미래 기술력과 디자인을 인정받아 CES 아시아 조직위에서 선정하는 'CES 아시아 2018 혁신상'의 자동차 기술 부문에서 수상했다. 이분야 완성차로는 유일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