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11.2℃
  • 서울 12.8℃
  • 대전 15.5℃
  • 대구 15.5℃
  • 울산 18.5℃
  • 광주 15.3℃
  • 부산 17.8℃
  • 흐림고창 15.5℃
  • 제주 15.9℃
  • 흐림강화 16.2℃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삼성전자 '패밀리 허브' 인간공학적 제품 설계 그랑프리 수상

빅스비·화자인식 적용 음성인식 기술로 효율성↑

 

[FETV(푸드경제TV)=김수민 기자] 15일, 삼성전자는 ‘패밀리허브’ 냉장고가 대한인간 공학회가 주관하는 ‘2018년 인간공학디자인상’ 최고상인 ‘그랑프리’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그랑프리는 부문에 상관없이 전 제품을 통틀어 인간공학적으로 가장 우수한 제품에 주어지는 타이틀이다. ‘인간공학디자인상’은 올해로 18회를 맞이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상으로 소비자 관점에서 제품의 ▲사용 용이성▲효율성▲기능성▲감성품질▲안정성▲시장성 등 다양한 항목을 평가해 선정된다.

 

대한인간공학회는 “삼성 패밀리허브 냉장고가 인간공학적 분석을 바탕으로 다양한 소비자들의 인체 치수를 감안해 스크린 위치를 적정 높이로 배치했다”며 “휠체어 사용 장애인·아동 등을 위한 ‘쉬운 접근 화면’ 기능과 주요 버튼 위치를 조절할 수 있는 ‘사이드 내비게이션’ 기능, 시각장애인의 시인성을 높여주는 ‘화면 색상 반전’ 기능 등을 제공해 접근성을 높인 점이 특히 뛰어나다”고 평가했다.

 

2018년형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화자 구분(Voice ID)’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해 일정·메모·뉴스·날씨 등 가족 구성원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고 가족 간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는 역할을 함으로써 감성품질 부분에서도 인정을 받았다.

 

또한 인공지능 기반 음성인식 기술 빅스비와 내부 카메라를 적용했다. 또 푸드 매니지먼트 기능은 음성만으로 식재료 간편 등록, 유통기한 자동 입력, 식재료 구매 등이 가능해 제품 효율성을 크게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패밀리허브는 인간공학적인 디자인과 진화된 음성인식 기술로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한 프리미엄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소비자 사용 패턴 분석을 통해 인간공학적인 제품을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