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34.8℃
  • 구름많음강릉 37.0℃
  • 구름많음서울 33.7℃
  • 구름많음대전 34.7℃
  • 구름조금대구 35.3℃
  • 구름조금울산 36.1℃
  • 구름많음광주 35.1℃
  • 맑음부산 34.2℃
  • 구름조금고창 32.5℃
  • 구름조금제주 32.0℃
  • 구름조금강화 31.2℃
  • 구름많음보은 34.3℃
  • 구름많음금산 34.0℃
  • 구름많음강진군 33.7℃
  • 구름조금경주시 37.2℃
  • 맑음거제 35.7℃
기상청 제공

지역·해외

홍콩, 중추절 맞아 ‘성대한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 댄스 축제’ 개최

[푸드경제TV 김정 기자] 10월 3일부터 6일까지 타이항 파이어 드래곤(火龍) 댄스 축제가 열린다.

우리에게 추석이 있듯 홍콩에는 중추절이 있다. 음력 8월 15일 중추절은 추석과 마찬가지로 홍콩사람들에게 가장 큰 명절이다. 집집마다 등불을 매달고 달을 보며 소원을 빈다. 이날 연등과 함께 빠지지 않는 것이 있다면 월병이다. 추석에 송편을 먹듯 홍콩사람들은 월병을 먹는 것이다. 빅토리아 피크를 화려하게 밝히는 각양각색의 등이 홍콩의 명절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워낙 중요한 날인 만큼 다채로운 행사가 열린다. 19세기부터의 전통으로 300여명의 마을주민들이 7만개가 넘는 향을 꽂은 67M길이의 용을 함께 들고 골목골목 다니며 춤을 춘다. 100여년 전 마을에 태풍과 질병 등 재앙이 한꺼번에 마을에 발생했을 때 꿈에서 조언을 받은 대로 향을 꽂은 용을 들고 3일 낮, 밤을 춤을 추자 모든 재앙이 다 사라졌다고 한다. 그 뒤 오랜 시간을 매년 중추절 기간이면 이 축제를 이어 내려오고 있다. 좁은 골목 사이로 연기를 내뿜으며 이동하는 긴 용과 사람의 행렬은 흥미진진하고 감동적이다.

향이 잔뜩 꽂힌 67m 길이의 용모양 조형물을 들고 마을 곳곳을 돌며 빛을 비추는 파이어 드래곤 댄스 행렬은 10월 3일부터 6일까지 코즈웨이베이 타이항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가장 보기 좋은 곳은 Wun Sha Street이며 관람은 무료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2017년 타이항 파이어드래곤댄스 축제 개요

일정: 2017년 10월 3일~6일(총 4박)

공연 시간: 오후 8시 15분~10시 30분

최고 전망대: 타이항의 운샤 스트리트

추가 공연: 2017년 10월 4일 오후 10시 45분~11시 45분 / 사커핏치, 빅토리아파크, 코즈웨이 베이



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