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7 (목)

  • 맑음동두천 10.3℃
  • 흐림강릉 12.7℃
  • 맑음서울 11.3℃
  • 맑음대전 14.2℃
  • 맑음대구 16.7℃
  • 맑음울산 15.3℃
  • 맑음광주 13.8℃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2.6℃
  • 구름많음제주 16.4℃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5.4℃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통신

LG이노텍, 새계 최초 자율차 핵심 ‘차량용 5G 모듈’ 개발

데이터 응답시간 0.001초…LTE 모듈과 호환 가능

 

[FETV=조성호 기자] LG이노텍이 5G 퀄컴칩 기반 차량용 통신모듈을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LG이노텍 관계자는 “퀄컴칩을 사용한 차량용 5G 통신모듈을 실제 차량에 적용 가능한 수준으로 개발한 건 LG이노텍이 처음”이라며 “차세대 차량용 통신부품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차량용 5G 통신모듈’은 5G 이동통신 기술로 차량과 기지국간에 데이터를 송수신하며 무선 네트워크 연결을 가능하게 하는 부품이다.

 

특히 실시간 도로 정보 공유, 정밀 위치 측정, V2X(차량‧사물간 통신), 대용량 데이터 전송 등이 가능해 완전 자율주행을 위한 핵심 기능이다.

 

차별화된 RF 회로설계 및 초정밀‧고집적 모듈화 기술, 열에 강한 신소재 적용 등을 통해 ‘차량용 5G 통신모듈’ 개발에 성공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LG이노텍에 따르면 ‘차량용 5G 통신모듈’은 응답시간이 0.001초로 이는 시속 100km로 달리는 자율주행차가 장애물을 감지해 긴급 정지할 경우 2.8cm 움직인 후 곧바로 제동에 들어가는 수준이다.

 

또한 5G 특징인 높은 발열과 차량 루프의 직사광선에도 쉽게 변형되지 않도록 내열성을 강화했으며 신용카드 절반 크기에 모듈 적용 편의성을 높여 LTE 모듈과도 호환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LG이노텍은 내년 하반기 상용화를 목표로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유럽의 글로벌 완성차 및 차량 부품사를 대상으로 프로모션 활동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LG이노텍 관계자는 “‘차량용 5G 통신모듈’ 개발로 완성차 업체는 완전 자율주행차 및 커넥티드카 상용화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운전자들에게 편리하고 안전하며 즐거운 주행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혁신 제품을 지속 선보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