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금)

  • 구름조금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15.8℃
  • 구름많음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18.2℃
  • 흐림대구 15.5℃
  • 울산 16.7℃
  • 흐림광주 18.2℃
  • 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8.8℃
  • 흐림제주 19.7℃
  • 구름조금강화 16.7℃
  • 구름많음보은 16.7℃
  • 맑음금산 15.7℃
  • 흐림강진군 19.2℃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6.7℃
기상청 제공

통신

LG유플러스, 하이브리드형 VR 헤드셋 출시…'V50S 씽큐‘ 호환 가능

VR기기 전문업체 Pico와 독점 제휴…요금제 따라 최대 15만원 할인

 

[FETV=조성호 기자] LG유플러스는 VR기기 전문 업체인 Pico사와 독점 제휴해 ‘LG V50S 씽큐’와 호환 가능한 VR 헤드셋인 ‘Pico 리얼플러스’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Pico 리얼플러스는 4K(3840×2160)의 해상도와 818의 PPI를 지원해 일체형 VR 헤드셋 기기인 ‘Pico G2 4K플러스’와 동일한 디스플레이 환경을 즐길 수 있다.

 

판매가는 25만원이다. Pico G2 4K플러스(46만9000원) 보다 21만9000원 낮아진 가격으로 선보인다. LG유플러스 고객은 이용 요금제에 따라 판매가에서 최대 15만원 할인해 10만원에 구입 가능하다.

 

Pico 리얼플러스는 Pico G2 4K플러스의 고화질 디스플레이와 센서만 적용했다. 또한 스마트폰을 USB 케이블로 연결해 스마트폰의 기능을 활용하는 하이브리드형 방식을 도입해 가격을 낮추면서 고화질 VR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졌다.

 

특히 스마트폰 화면을 VR 헤드셋으로 그대로 옮기는 화면 공유 기능을 통해 인터넷 서핑, 동영상 시청, U+프로야구, U+골프 등을 눈앞에서 대 화면으로 시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또 진에어 항공사와 제휴해 기내에서 VR콘텐츠를 제공하는 ‘기내 U+VR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선보인다.

 

최윤호 LG유플러스 VR서비스담당은 “4K의 생생한 화면을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하기 위해 Pico사와 독점 제휴하여 Pico 리얼플러스를 출시하게 됐다”며 “더 많은 고객이 LG유플러스의 VR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연결 가능한 스마트폰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