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흐림동두천 28.4℃
  • 흐림강릉 29.6℃
  • 구름많음서울 31.1℃
  • 맑음대전 30.8℃
  • 흐림대구 31.1℃
  • 구름조금울산 27.2℃
  • 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7.8℃
  • 구름많음보은 27.4℃
  • 맑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7.8℃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유통


강희석 이마트 대표 "이베이코리아 인수로 쿠팡 넘어 1위 되겠다"

인수 확정 직후 CEO메시지 통해 포부 밝혀
"온-오프 완성형 생태계 구축"

 

[FETV=김윤섭 기자] 강희석 이마트 대표가 이베이코리아 인수를 계기로 쿠팡 등 주요 경쟁사를 압도하겠다고 강조했다.

강 대표는 24일 임직원에게 보낸 '최고경영진(CEO) 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강 대표는 이베이코리아 인수에 대해 "미래 유통의 절대강자로 거듭나기 위한 것"이라며 "압도적인 경쟁력으로 쿠팡을 비롯한 주요 이커머스 경쟁사를 넘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마트, SSG닷컴의 최고 인재들과 더불어 이베이의 우수한 커머스·테크·인력이 함께 할 수 있다면 미래 유통시장의 경쟁력 확보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마트-SSG닷컴-이베이코리아간 적극적인 협업 모델을 구축해 국내 유일의 완성형 온-오프 통합 생태계를 구축하게 된다"고 강조했다.

강 대표는 "미래 유통 환경에서도 선도적 지위를 굳건히 지키기 위해 이베이코리아 인수를 결정했다"며 "소비자들은 필요한 모든 것을 신세계 안에서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 대표는 "이번 인수를 통해 기존 오프라인 위주 사업 포트폴리오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된다. 20조 이상의 온라인 거래 규모와 성장 기반을 확보해 기업 가치를 증대할 것"이라며 "경쟁사가 절대 따라올 수 없는 차별적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베이 인수는 기존 사업과 연계해 데이터, 페이먼트, 물류 등 신사업 확대를 가능하게 한다"며 "이러한 시너지를 바탕으로 더욱 탄탄한 유통 1위 사업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마트는 이날 이베이코리아의 지분 80%를 약 3조44040억원에 인수한다고 공시했다. 앞서 지난 16일 롯데그룹은 이베이코리아 인수 계획을 철회했다. 컨소시엄을 꾸린 네이버까지 지분 투자 불참을 선언하자 신세계그룹은 이베이와 단독 협상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