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흐림동두천 25.7℃
  • 구름조금강릉 31.1℃
  • 흐림서울 27.3℃
  • 구름많음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9.7℃
  • 구름조금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28.3℃
  • 구름조금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7.7℃
  • 흐림제주 28.3℃
  • 구름많음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6.6℃
  • 구름많음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8.4℃
  • 맑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FTX 창업자 "비트코인, 결제수단으로서 미래 없어"

 

[FETV=박신진 기자] 가상화폐 거래소 'FTX'의 최고경영자(CEO)가 비트코인이 지급결제 네트워크로서 미래가 없다고 말했다. 

 

로이터통신은 16일 파이낸셜타임스(FT) 보도를 인용해 FTX를 창업한 샘 뱅크맨-프라이드가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뱅크맨-프라이드 CEO는 비트코인은 비효율적이고 환경적으로 비용이 많이 들기 때문에 지급결제 네트워크로서 결격사유가 있다고 했다. 비트코인의 기반이 되는 작업증명(PoW) 방식을 운영하는 데엔 전력 소모가 많다는 이유에서다. 

 

작업증명 방식보다는 지분증명(PoS) 방식이 더 싸고 전력을 덜 소비하기 때문에 가상화폐 지급결제 네트워크로 더 적합하다고 주장했다. 가상화폐 시장 2위인 이더리움은 이 지분증명 방식으로 전환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뱅크맨-프라이드는 비트코인이 '가상화폐'로서 통용돼야 한다고 보지 않으며, 그보다는 금과 유사한 자산, 원자재 및 가치저장 수단으로서 미래가 있을 수 있다고 판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