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화재, ‘사랑의 서브’로 소아암 환아에 900만원 기부

등록 2023.11.27 11:06:12 수정 2023.11.27 11:08:04

 

[FETV=장기영 기자] 흥국화재는 지난 25일 흥국생명 여자 프로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의 홈경기장인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부금 900만원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앞선 17일 흥국생명 배구단 경기 당시 진행한 ‘사랑의 서브’ 이벤트를 통해 마련했다. 흥국생명 선수가 경기 중 서브에이스를 기록하면 1개당 100만원을 적립하고, 흥국화재 임직원과 배구단 팬들이 서브에 성공하면 50만원씩 기부하는 방식으로 모금했다.

 

기부금은 소아암 환아의 치료비와 입원 시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흥국화재 관계자는 “소외된 이웃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태광그룹의 사회공헌 슬로건인 ‘따뜻한 빛’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fetv.co.kr
Copyright @FETV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제호: FETV | 명칭: ㈜뉴스컴퍼니 | 등록및발행일: 2011.03.22 | 등록번호: 서울,아01559 | 발행인·편집인: 김대종 | 편집국장: 최남주 | 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23, 901호(여의도동,산정빌딩) | 전화: 02-2070-8316 | 팩스: 02-2070-8318 Copyright @FETV. All right reserved. FETV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