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대구 남구와 고령화주거복지 사업에 '모듈러 기술전수'

등록 2023.11.23 14:51:14 수정 2023.11.23 14:51:22

 

[FETV=박제성 기자] GS건설이 지자체의 주거복지사업에 선진 모듈러 기술을 전수한다.

 

GS건설은 지난 22일 대구광역시 남구청 청사에서 GS건설 Prefab(프리팹) 사업그룹장 기노현 상무와 조재구 남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고령자복지주택사업에의 모듈러 건축 적용 검토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GS건설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구광역시 남구가 고령자의 주거 안정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는 ‘고령자복지주택’ 사업에 기능과 품질이 표준화된 선진 모듈러 기술 적용을 검토한다. 

 

고령화라는 사회 흐름으로 고령층에 대한 복지의 중요성이 점차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남구의 고령자복지주택 사업이 노인주거복지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기술을 지원키로 했다. 이를 통해 나눔 복지를 실현하고 복지사업을 확대시킬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다양한 복지사업에 표준화된 모듈러 건축 기술 도입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GS건설은 친환경 공법인 프리패브사업의 국내 선두주자로써 미래사업의 필요한 기술력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고, 체계적으로 프리패브관련 R&D수행을 통해 사업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을 적극 진행중이다.

 

지난 2020년 폴란드에 위치한 선진 목조 모듈러 전문업체인 단우드社(댄우드 S.A)와 영국 소재의 철골 모듈러 전문업체 엘리먼츠 社를 인수해 글로벌 주택건축 시장 공략에도 적극적이다. 뿐만 아니라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제조 자회사인 GPC를 설립해 충북 음성에 자동화 생산설비를 갖춘 생산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 목조 프리패브 전문사인 자이가이스트까지 설립하면서 프리패브 전반에 대한 기술과 사업역량 모두 확보하고 있다.

 

GS건설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당사가 보유한 기술을 바탕으로 지자체와 협력해 사회 복지를 실현한다는 데에 의미가 크다”며 “그 동안 확보한 선진 모듈러 기술을 사회 전반에 이르는 다양한 사업분야에 적용할 수 있도록 연구와 개발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제성 기자 js840530@fetv.co.kr
Copyright @FETV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제호: FETV | 명칭: ㈜뉴스컴퍼니 | 등록및발행일: 2011.03.22 | 등록번호: 서울,아01559 | 발행인·편집인: 김대종 | 편집국장: 최남주 | 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23, 901호(여의도동,산정빌딩) | 전화: 02-2070-8316 | 팩스: 02-2070-8318 Copyright @FETV. All right reserved. FETV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