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美 냉동밥 매출 1000억원 돌파

등록 2023.10.30 15:31:46 수정 2023.10.30 15:40:24

[FETV=박지수 기자] CJ제일제당은 미국에서 생산 판매하는 냉동밥 제품 매출이 올해 누적 1000억원을 넘었다고 30일 밝혔다. 

 

CJ제일제당은 올해 연말까지 130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 2019년 슈완스를 인수하며 미국 전역 콜드체인 유통 시스템을 확보한 이후 매출이 4년새 3배 증가하게 된 셈이다.

 

냉동밥 대표 제품은 코리안바베큐맛치킨, 김치야채, 마늘맛새우 볶음밥 등으로 슈완스 버몬트 공장에서 생산돼 월마트, 크로거, 타깃 등이다.  해당 제품들은 슈완스 버몬트 공장에서 생산되며, 월마트·크로거·타깃 등 대형 유통채널에서 판매되고 있다.

 

냉동밥 제품 인기 요인으로 CJ제일제당은 “미국 현지에서 한국 식문화를 현지 소비자 입맛에 맞게 적용한 점”을 꼽았다. 치킨, 야채, 새우 등 미국에서 대중적인 볶음밥 재료에 코리안바베큐소스, 김치, 마늘 등을 더했다. 미국 내 쌀 가공식품 소비가 증가하는 점도 긍정적이다. 농식품부에서 조사한 지난해 쌀 가공식품 수출 데이터에 따르면 미국 수출액은 전년대비 28.2% 늘었고, 수출 국가들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국내에서 생산하는 냉동밥 제품 수출도 증가했다. CJ제일제당의 냉동밥 수출액은 2021년부터 올해까지 3년간 연평균 22% 성장했고, 수출국도 2017년 7개국에서 현재 대만, 베트남 등 17곳으로 늘었다.

 

CJ제일제당은 앞으로 현지 주요 유통채널에 냉동밥 제품 입점을 확대하기로 하고, 이달 호주에서는 코스트코에서 ‘김치치즈주먹밥’ 판매를 시작한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미국에서 ‘K푸드’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는 점을 고려해 매장 내 ‘아시안푸드 존(Zone)’을 별도로 만드는 등 한국 식문화 확산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박지수 기자 kjh_5622@fetv.co.kr
Copyright @FETV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제호: FETV | 명칭: ㈜뉴스컴퍼니 | 등록및발행일: 2011.03.22 | 등록번호: 서울,아01559 | 발행인·편집인: 김대종 | 편집국장: 최남주 | 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23, 901호(여의도동,산정빌딩) | 전화: 02-2070-8316 | 팩스: 02-2070-8318 Copyright @FETV. All right reserved. FETV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