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라젬 마스터 V 시리즈, 국내 누적 출고 40만대 돌파

등록 2023.09.26 09:08:14 수정 2023.09.26 09:08:24

2018년 국내 본격 진출 후 5년만... 매출 1조 5000억원 돌파
정밀한 스캔 기술 활용한 견인과 밀착 온열 마사지 등 호응

 

[FETV=김창수 기자] 세라젬은 척추 의료기기 마스터 V 시리즈의 국내 누적 출고 대수가 지난 8월 기준 40만대를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세라젬이 국내에 본격 진출한 2018년 이후 5년만으로 누적 매출은 1조 5000억원을 훌쩍 넘어섰다.

 

마스터 V 시리즈는 세라젬이 국내 헬스케어 가전 시장에서 성과를 내는데 있어 주도적인 역할을 해온 스테디셀러다. 2018년 5200여대의 출고를 기록한 것을 시작으로 2020년에는 출고 대수 5만대를 넘겼으며 2022년에는 12만 8600대가 출고되며 국내 대표 헬스케어 가전으로 거듭났다.

 

세라젬 마스터 V 시리즈는 최대 65도의 집중 온열 마사지로 척추 라인 전반을 케어 해주는 의료기기다. 척추 길이와 굴곡도를 측정하는 스파인스캔과 척추질환 치료에 도움을 주는 견인 기능 등이 특징으로 국내 생산으로 품질 경쟁력도 갖췄다.

 

특히, 지난 4월 출시한 마스터 V7 메디테크의 경우 특허받은 틸팅마사지 기술을 기반으로 목과 어깨 근육을 집중적으로 풀어주는 ‘경추 모드’ 등이 호평 받으면서 2만 7000대 이상 계약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세라젬은 마스터 V 시리즈의 흥행 요인으로 25년 의료기기 전문 기업으로서 높은 신뢰도와 국내 자체 생산·연구 거점을 통한 기술력, 적극적인 체험 마케팅을 꼽았다. 세라젬의 카페형 직영 체험 매장인 웰카페는 지난해에만 누적 체험고객 200만명을 돌파하기도 했다.

 

세라젬은 명절과 연말 시즌 늘어나는 수요에 맞춰 활발한 프로모션과 서비스 역량 강화 등을 통해 마스터 V 시리즈의 흥행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9월부터 추석 맞이 특별 혜택과 자타사 구분 없는 최대 60만원 보상판매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세라젬 관계자는 "지난 5년 간 마스터 V 시리즈가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건 고객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면서 꾸준한 연구개발을 지속해온 덕분"이라며 "국내와 글로벌 헬스케어 가전 시장에서 마스터 V 시리즈가 최고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수 기자 crucifygatz@fetv.co.kr
Copyright @FETV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제호: FETV | 명칭: ㈜뉴스컴퍼니 | 등록및발행일: 2011.03.22 | 등록번호: 서울,아01559 | 발행인·편집인: 김대종 | 편집국장: 최남주 | 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23, 901호(여의도동,산정빌딩) | 전화: 02-2070-8316 | 팩스: 02-2070-8318 Copyright @FETV. All right reserved. FETV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