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0 (토)

  • 구름많음동두천 8.1℃
  • 구름많음강릉 10.3℃
  • 서울 9.5℃
  • 박무대전 6.4℃
  • 박무대구 5.0℃
  • 맑음울산 8.3℃
  • 박무광주 6.7℃
  • 맑음부산 11.0℃
  • 흐림고창 6.2℃
  • 맑음제주 9.8℃
  • 맑음강화 6.6℃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4.0℃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자동차

현대차 노조, 12일부터 부분파업…7년 연속 파업

 

[FETV=정해균 기자] 현대자동차 노조가 7년 연속 파업에 돌입한다.

 

현대차 노조는 10일 올해 임금협상과 관련한 쟁의대책위원회(쟁대위)를 열고 오는 12일 1조 2시간, 2조 4시간 각각 부분파업에 돌입키로 했다. 지난 2012년 이후 7년째 이어진 파업이다. 노조는 이와 별도로 상급단체인 금속노조 총파업에 맞춰 13일에도 1ㆍ2조 각 6시간 파업하고 상경 투쟁에도 나설 예정이다.

 

현대차 노사는 지난 5월 3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12차례에 걸쳐 교섭을 벌였지만, 끝내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노조는 지난달 20일 교섭 결렬 선언 이후 지난 4일부터 교섭을 재개했으나 큰 진전은 없는 상태다.

 

노조는 호봉승급분을 제외한 기본급 5.3%(11만6276원) 인상, 순이익의 30% 성과급 지급 등을 사측에 요구했다. 또 조건 없는 60세 정년 보장과 해고자 복직, 고소·고발 철회 등도 요구안에 포함됐다.

 

이에 대해 사측은 기본급 3만5000원 인상(호봉승급분 포함)과 성과급 200%+100만원 지급 등을 제시하며 노조의 요구는 수용하기 어렵다고 맞섰다.

 

파업 결정에 대해 사측은 "실적 부진과 미국 관세 위협 등 어려운 경영 환경에도 노조가 파업을 결정한 것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라며 "파업을 자제하고 교섭을 마무리하는 데 힘을 모아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