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2 (목)

  • 맑음동두천 32.6℃
  • 구름조금강릉 29.5℃
  • 구름조금서울 33.9℃
  • 맑음대전 34.3℃
  • 구름조금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28.4℃
  • 구름조금광주 32.3℃
  • 맑음부산 29.1℃
  • 구름조금고창 29.7℃
  • 구름조금제주 29.5℃
  • 맑음강화 29.2℃
  • 구름조금보은 29.8℃
  • 맑음금산 32.4℃
  • 구름조금강진군 29.4℃
  • 구름조금경주시 28.4℃
  • 구름조금거제 29.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LG전자, 실시간으로 AS 상담하는 ‘챗봇’ 서비스 개시

AI 플랫폼 ‘딥씽큐’ 적용…약 1000건의 상담사례 분석

 

[FETV(푸드경제TV)=김수민 기자] LG전자가 실시간으로 고객에게 응대하며 애프터서비스(A/S)를 제공하는 챗봇(Chatbot) 서비스를 본격 개시했다.

 

LG전자가 고객서비스에 인공지능 기술을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한국과 미국에서 우선 서비스를 시작한다. 챗봇은 스마트폰 혹은 PC에서 고객과 문자로 대화하며 제품의 이상 원인을 파악해 해결방법을 제시해 준다.

 

고객은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제품의 고장 원인과 해결방법을 확인할 수 있다. 또 상담원과의 통화 연결을 기다리는 시간도 필요 없다. 휴일과 늦은 저녁시간에도 간편하게 이용 가능하다.

 

LG전자는 챗봇 서비스에 자체 인공지능 플랫폼 ‘딥씽큐DeepThinQ)’를 적용했다. 딥씽큐는 딥 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돼 스스로 학습한다. 데이터가 축적될수록 상담 서비스의 품질은 향상된다.

 

LG전자는 대화 시나리오를 정교하게 만들기 위해 약 1000건의 고객 상담사례를 분석해 챗봇을 개발했다.

 

LG 챗봇은 고객들의 문의에 대해 간단한 해결방법부터 제품의 정보, 엔지니어의 방문 서비스 예약까지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서비스의 사용방법은 스마트폰 혹은 PC로 LG전자 고객서비스 홈페이지에 접속해 화면 하단에 있는 ‘채팅상담’ 버튼을 누르면 된다.

 

LG전자는 챗봇 서비스를 한국과 미국에 이어 2020년까지 유럽, 중남미 등의 주요 국가로 확대할 계획이다.

 

유규문 LG전자 CS경영센터장 상무는 “고객들은 챗봇을 통해 더욱 빠르고 간편하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며 “차별화된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보다 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