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36.1℃
  • 구름많음강릉 32.4℃
  • 구름많음서울 37.3℃
  • 맑음대전 38.2℃
  • 구름조금대구 36.4℃
  • 맑음울산 32.1℃
  • 구름많음광주 37.0℃
  • 맑음부산 33.2℃
  • 구름많음고창 36.6℃
  • 구름조금제주 29.7℃
  • 구름조금강화 33.1℃
  • 맑음보은 35.7℃
  • 구름조금금산 36.6℃
  • 구름많음강진군 34.1℃
  • 구름조금경주시 35.0℃
  • 구름조금거제 33.5℃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금융위, 하나은행 채용비리 의혹 고강도 조사

최종구 위원장 “검사 인력·기간 제한두지 않고 확실히 조사”

 

[FETV(푸드경제TV)=황현산 기자] 하나은행 채용비리 의혹에 대한 고강도 조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13일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의 사퇴까지 불러온 하나은행 채용비리 의혹에 대해 "검사 인력과 기간에 제한을 두지 않고 최대한 확실히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최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에서 "금융위가 진두지휘해 발본색원해야 한다"는 정의당 심상정 의원의 지적에 "금감원이 철저하고 공정하게 조사할 기반이 마련된 만큼 하나은행 채용 전반에 대해 철저하게 사실이 확인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최 위원장은 또 "최 전 원장의 채용비리가 밝혀진다 해도 하나은행의 임원으로 있을 때 일어난 일"이라면서 "알려진 제보가 하나은행 내부가 아니면 확인하기 어려운 내용으로 경영진들도 제보 사실을 사전에 알고 있었다고 봐야 하지 않겠느냐는 게 일반적 추론"이라고 덧붙였다.

 

이는 채용비리 자체뿐 아니라 최근 금감원과 하나은행간 알력에 따른 정치적 폭로 의혹에 대해서도 감사하겠다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최 위원장은 "금감원장이 사임한 것은 채용비리와 관련해 의혹이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잘못을 시인하고 책임을 지겠다는 것보다는 조사의 걸림돌이 돼서는 안 된다고 해 사임한 것으로 안다"며 "이번 조사가 감독 기관의 권위를 바로 세우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관련태그

최종구  금융위원회  채용 비리  하나은행  최흥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