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2 (목)

  • 맑음동두천 33.9℃
  • 구름조금강릉 30.2℃
  • 구름조금서울 35.2℃
  • 맑음대전 35.6℃
  • 맑음대구 32.8℃
  • 맑음울산 28.6℃
  • 구름조금광주 33.4℃
  • 맑음부산 29.4℃
  • 구름많음고창 31.2℃
  • 맑음제주 30.1℃
  • 맑음강화 30.4℃
  • 맑음보은 33.3℃
  • 구름조금금산 34.9℃
  • 구름조금강진군 30.7℃
  • 맑음경주시 30.9℃
  • 구름조금거제 29.5℃
기상청 제공

3월 수출도 반도체 호조로 순항

수출액은 조업일수 줄어 전년보다 감소

 

[FETV(푸드경제TV)=황현산 기자] 반도체 호조에 힘입어 수출이 순항을 계속하고 있다.

 

12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10일까지 수출액은 137억달러로 전년 동기보다 3.4% 감소했다. 조업일수가 7.5일에서 7.0일로 0.5일 줄어든 영향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조업일수를 감안한 일평균수출액은 19억50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했다.

 

수출은 2016년 11월 이후 지난달까지 16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업종별로는 반도체(41.4%), 석유제품(3.4%), 무선통신기기(19.9%) 등은 증가한 반면 승용차(-9.6%), 선박(-9.3%)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4.2%), 미국(4.1%), EU(유럽연합·26.6%) 등은 증가했고 베트남(-3.2%), 중동(-39.8%) 등에서는 줄었다.

 

수입액은 137억달러로 원유·기계류 등이 줄면서 11.2% 감소했고 무역수지는 15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