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34.3℃
  • 구름많음강릉 30.2℃
  • 구름조금서울 35.3℃
  • 맑음대전 35.9℃
  • 맑음대구 33.3℃
  • 맑음울산 32.3℃
  • 구름조금광주 35.1℃
  • 맑음부산 32.7℃
  • 맑음고창 34.2℃
  • 맑음제주 29.1℃
  • 맑음강화 33.0℃
  • 맑음보은 33.2℃
  • 맑음금산 33.6℃
  • 구름조금강진군 32.8℃
  • 맑음경주시 33.2℃
  • 맑음거제 32.1℃
기상청 제공

의료·제약

신생아 4명 잇따라 숨진 이대목동병원..경찰 수사 '착수'

[푸드경제TV 김강훈 기자] 경찰이 서울 양천구 이대목동병원에서 신생아 4명이 잇따라 숨지자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 양천경찰서에 따르면 17일 전날 오후 9시30분께부터 오후 10시53분께 사이 이 대학병원 신생아중환자실에서 신생아 4명이 숨졌다.

숨진 신생아들은 인큐베이터 안에서 치료를 받고 있던 중 순차적으로 응급조치를 받다가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심폐소생술을 4명의 아이가 하고 있었다. 뭔가 이상하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고 밝혔다.

당시 집중치료실에는 신생아 16명이 있었고, 사고 직후 신생아 1명은 퇴원 조치됐고 나머지 11명의 신생아는 다른 병원으로 옮겼거나 옮길 예정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서울경찰청 과학수사팀,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함께 현장감식을 실시 중이며 18일 숨진 신생아들에 대해 모든 가능성을 두고 수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강훈 기자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