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월)

  • 흐림동두천 2.9℃
  • 맑음강릉 10.8℃
  • 연무서울 2.9℃
  • 박무대전 1.9℃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8.2℃
  • 연무광주 4.4℃
  • 맑음부산 8.3℃
  • 구름많음고창 6.5℃
  • 맑음제주 12.5℃
  • 흐림강화 3.9℃
  • 흐림보은 -0.1℃
  • 구름많음금산 1.2℃
  • 구름많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5.6℃
  • 맑음거제 7.4℃
기상청 제공

유통

이번 크리스마스 케이크, 호텔에서 맛볼까? 신세계 조선호텔 ‘크리스마스 케이크’ 출시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조선델리, 크리스마스 케이크 3종 &미니 박스
부산 웨스틴조선호텔 조선델리, 크리스마스 케이크 2종 &전통브레드
레스케이프호텔, 여왕의 디저트 생토노레& 크리스마스 케이크 3종

 

[FETV=김윤섭 기자]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베이커리 조선델리는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시즌한정 크리스마스 케이크 3종을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보는 것만으로도 크리스마스의 무드가 느껴지는 시즌 한정 케이크다.

 

산타의 선물(Santa's Present) 케이크는 산타가 주는 커다란 크리스마스 선물을 표현한 2단 케이크다. 기존에 주문 방식으로만 선보였던 2단 케이크를 처음으로 메인 상품으로 구성했으며 산타가 주는 화려하면서도 커다란 선물 박스를 연상시킨다.

 

레드와 그린티가 레이어드된 스펀지에 부드러운 치즈 크림이 듬뿍 발라져 레드 리본과 슈거로 표현한 오너먼트 장식으로 감쌌다. 판매가는 9만3000원이다.

 

윈터 아틀리에(Winter Atelier)는 화이트 스폰지 4단에 새콤달콤한 생딸기가 듬뿍 들어간 생크림 케이크로 상단에 그려진 선명한 크리스마스 트리만으로도 성탄절 분위기가 물씬 느껴진다. 전통적인 생크림과 딸기의 조합으로 클래식하면서도 우아한 맛을 느낄 수 있다. 판매가는 6만6000원이다.

 

파스텔 포레스트(Pastel Forest)는 초콜렛 스폰지에 달콤한 다크 체리가 듬뿍 넣어 샌드했으며 그 위에는 고급스러운 화이트 초콜릿과 초콜릿 과자를 뿌려 마무리했다. 또한 동화속에 등장할법한 크리스마스의 눈덮인 겨울 숲속을 연상하는 파스텔 톤의 초콜렛 트리가 가득 담았다. 판매가는 6만4000원이다.

 

크리스마스 시즌 한정 판으로 선보이는 크리스마스 케이크는 최소 2일 전 사전 예약제로 주문 가능하며 판매기간은 12월 13일(금)부터 25일(수)까지이다.

 

더불어, 조선델리에서는 시그니처 상품인 치즈케이크, 파운드 케이크를 미니 사이즈로 구성한 한입 기프트 박스 상품을 구성해 선보인다.

 

미니 치크 케이크는 필라델피아 치즈의 진한 맛이 듬뿍 담고 구워내 치즈의 쫀쫀한 식감을 느낄 수 있으며 머랭과 금장식을 이용해 고급스럽게 표현해냈다. 구성은 8개 또는 12개 선택 가능하며 가격은 8개는 3만2000원, 12개는 4만5000원이다.

 

미니 파운드 케이크는 마블 케이크와 잉글리쉬 프루츠 케이크로 8개입으로 구성된다. 마블 케이크는 조선델리의 베스트 상품인만큼 조선델리 패키지의 마블링 형태를 표현해낸 파운드 케이크이다. 잉글리쉬 프루츠 케이크는 풍부한 피칸, 오렌지필, 건체리 맛을 모두 느낄 수 있는 파운드 케이크이다. 가격은 2만9000원이다.

 

이외에도 미니 까눌레 세트, 산도 쿠키 세트 등도 시즌 선물용으로 함께 선보인다.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의 조선델리에서 12월 1일(일)부터 12월 25일(수)까지 시즌 한정 크리스마스 케이크 2종 ‘크리스마스 선물’, ‘윈터 우드’를 선보인다.

 

‘선물’을 모티브로 레드 컬러 초콜릿 박스에 담아낸 ‘크리스마스 선물’은 레드벨벳 케이크에 크림치즈를 곁들여 화이트 초콜릿으로 만든 리본으로 장식했다. 비스킷 위에 올려진 초콜릿 박스와 함께 마카롱, 생딸기, 블루베리, 브라우니를 곁들여 ‘가장 달콤한 선물’을 완성했다.

 

초콜릿과 마스카포네 크림으로 완성한 통나무 디자인의 ‘윈터 우드’ 케이크는 브라우니와 생딸기를 곁들여 짙은 초콜릿 풍미와 딸기의 싱그러움을 함께 즐길 수 있다.

 

또 크리스마스 전통 브레드 ‘슈톨렌 (Stollen)’도 함께 선보인다. 오렌지 껍질, 건포도, 아몬드, 계피 등을 넣고 구워 슈가 파우더를 듬뿍 올려 완성한 독일식 과일 케이크 슈톨렌은 달콤하면서도 향긋한 풍미가 매력적이다.

 

크리스마스 시즌 한정 판으로 선보이는 크리스마스 케이크는 최소 2일 전 사전 예약제로 주문 가능하며 케이크 각 5만7000원, 슈톨렌 1만3000원(부가세 포함)이다.

 

 

레스케이프 호텔의 르 살롱 바이 메종 엠오는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여왕의 디저트라고 불리는 생토노레와 크리스마스 케이크 3종을 12월 9일(월)부터 사전 예약 상품으로 선보인다.

 

생토노레는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슈와 그 위에 얹힌 달콤한 사탕과 함께 진한 버터 풍미가 느껴지는 사브레로 일명 여왕의 디저트라 불리운다. 토핑된 카라멜은 쌉쌀한 맛을 더해 달콤하면서도 쌉쌀한 맛의 조화가 뛰어나다. 생토노레의 겉면은 딸기, 상큼한 딸기크림과 바닐라 크림을 화려하게 장식해 왕관 모양으로 만들어내 크리스마스에 선물하기 좋다. 가격은 4만2000원이다.

 

이외에도 달콤한 벨기에 초콜렛으로 만든 커피 가나슈에 향기로운 헤이즐넛 초콜렛 글레이즈를 입힌 ‘쇼콜라 누아제’, 화이트 초콜렛 크럼블에 겨울 눈꽃을 형상화한 화이트 초콜렛과 골드빛 초콜릿볼을 올린 ‘화이트 크리스마스’, 제철 딸기와 버터크림으로 속을 채우고 바삭한 크럼블과 싱싱한 딸기로 장식한 ‘프레지에’ 케이크를 각 4만5000원에 준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