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8.2℃
  • 구름많음서울 14.9℃
  • 구름많음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7.4℃
  • 구름많음울산 17.0℃
  • 구름조금광주 17.2℃
  • 구름조금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5.9℃
  • 구름조금제주 18.8℃
  • 구름많음강화 14.3℃
  • 흐림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8.0℃
  • 구름많음경주시 17.1℃
  • 구름조금거제 17.8℃
기상청 제공

유통

'위생 논란' 맥도날드 햄버거주방 공개한다는데

'내셔널 오픈 데이 : 주방 공개의 날' 진행
"원재료 관리·조리 과정 고객이 직접 확인"

 

[FETV=김윤섭 기자] 최근 일부 시민단체가 맥도날드 위생 문제를 지적하고 나선 가운데 맥도날드가 모든 매장의 주방을 공개하기로 결정하며 대응에 나섰다. 또 조주연 맥도날드 사장을 단장으로 하는 대응팀을 꾸리고, 임직원이 직접 나서 사실 관계를 바로 잡기 위해 호소문을 발표하는 등 강경 대응에 나서고 있다.

 

맥도날드는 오는 19일 전국 매장의 원재료 관리 및 조리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는 '내셔널 오픈 데이 : 주방 공개의 날' 행사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맥도날드는 "우리는 식품 안전과 고객의 안심을 가장 중요한 가치로 삼고 있다"며 "이에 원재료 관리와 버거 조리 과정 등을 숨김없이 공개해 고객이 직접 확인하고 안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취지를 설명했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들은 11일부터 맥도날드 홈페이지를 통해 원하는 레스토랑을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이번 주방 공개의 날에 참여하는 고객은 원재료 보관·관리 과정은 물론, 버거가 만들어지는 주방 내부의 위생 관리와 조리 과정을 모두 확인할 수 있다. 맥도날드는 이번 행사를 통해 고객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필요한 내용을 반영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맥도날드는 이번 행사에서 패티 온도를 측정해 자동으로 기록하는 '디지털 푸드 세이프티 시스템'과 원재료의 품질 관리 유효기간을 자동으로 계산해 스티커로 출력하는 '2차 유효기간 프린터' 등을 고객에게 처음 선보인다.

 

조주연 맥도날드 사장은 "맥도날드를 믿고 찾아 주시는 고객에게 감사하는 마음과 현장 일선에서 안전하고 맛있는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임직원의 마음을 담아 전국 매장 주방을 공개해 보여 드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배너